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최교진 교육감, 당선 후 첫 월례회의에서 ´교육 개척자´ 정신 강조

다시 주어진 4년, 3선 마무리가 아닌 새로운 10년 초석 다지는 기간 

세종교육 출범 10년, 모든 것을 다시 보고 새롭게 시작하자 당부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최교진 교육감이 당선 후 본청 전 직원을 대상으로 열린 첫 회의에서 교육 대전환으로 나아가기 위한 개척자 정신을 강조했다.

최 교육감은 7일 청사 2층 대강당에서 열린 월례회의에서 “세종교육은 미래를 향한 교육 대전환으로 나아가야 한다”라며, “앞으로 4년 동안 새로운 10년을 위한 주춧돌을 탄탄히 놓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의 미래는 네비게이션만 따라가면 되는 잘 닦여진 길이 아니다. 예측할 수 없는 위기와 기회라는 파도에 우리 아이들이 올라타 미래를 당당하게 맞이할 수 있도록 교육을 바꿔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선거 과정에서 만난 시민들은 세종교육을 훌륭히 성장시킨 교육공동체의 노력을 인정하면서도 따가운 질책도 아끼지 않았다”며, “이를 원동력으로 다시 주어진 4년을 3선 마무리가 아닌 새로운 10년의 초석을 다지는 기간이라는 각오로 일하겠다”라고 말했다.

직원들에게는 “세종교육 출범 10년을 계기로 모든 것을 다시 들여다보고 새롭게 시작하자”라며, ”제대로 뛰기 위해 신발 끈을 고쳐 묶자“라고 당부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포토] 법정기념일 사회복지의날 기념 영상
[포토] 77회 광복절, 순국선열 참배하는 대전 서철모 서구청장
국립세종수목원 '크루지아나빅토리아수련' 개화 강렬한 꽃향기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