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 재난안전, 보다 신속한 대처 가능해진다

상반기 재난분야 특별교부세 10억 원 확보 

긴급 용수공급 등 가뭄대책비 5천만원 긴급 투입

[세종인뉴스 서범석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행정안전부로부터 ‘22년 상반기 재난분야 특별교부세 10억 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반영된 사업은 ▲재해문자전광판 설치(8억 원) ▲하천구역(금강) 출입 자동차단시설사업(1억 원) ▲습염식 제설장비 설치(1억 원) ▲가뭄대책비(5,000만 원)이다.

시는 재해문자전광판 설치, 하천구역(금강) 출입 자동차단시설사업 추진으로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금강보행교 내 출입을 통제하고 재난정보를 제공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심각해지는 가뭄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양수장 정비, 대형 관정 유지관리 등에 5,000만 원을 긴급 투입하기로 했다.

권기환 시민안전실장은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세를 통해 시민 안전과 재난예방을 위한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라며 “앞으로도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범석 기자  sbs78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범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포토] 사진으로 보는 금강보행교, 주야간 풍경
[포토] 국내 최초 개화한 ‘캄파카초령목’
국립세종수목원에 찾아온 세복수초 개화 소식
[영상뉴스] 김대유 교수, 세종시교육감 후보등록 기자회견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을 찾은희귀철새 장다리물떼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