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 창조마을 시범사업 출범식SK와 손잡고 창조경제 농업혁신 추진

세종 창조마을 시범사업 출범식

- SK와 손잡고 창조경제 농업혁신 추진 -

지난 10월 10일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에서 창조마을 시범사업 출범식이 열렸다.

   
축사를 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

창조마을 시범사업은 도농복합도시인 세종시의 특성에 SK의 ICT와 에너지 부문 역량을 결합해 농촌지역에 걸맞는 창조경제를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출범식은 세종‘창조마을’시범사업 계획이 소개되고 시범사업의 내용을 시연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세종시와 SK 간 창조경제 추진 협력 업무협약(MOU) 체결을 비롯해‘창조마을’시범사업의 추진협력을 내용으로 하는 7자간(세종시-SK-지역농민 대표-농림부-산업부-미래부-국토부) 업무협약 체결이 이뤄졌다.

   
국민의례중인 박근혜 대통령과 이춘희시장등 참석 내빈

출범식에 참석한 박근혜 대통령은 인사말씀을 통해“내년에 출범하는 세종 창조경제혁신센터는 기존의 농업기술에 ICT기술을 융합하는 새로운 농업혁명의 출발점이며, 테스트 베드의 요람이 될 것”이라고 그 의미를 평가하며,“세종지역의 성공은 젊은 귀농인을 늘리고, 이러한 모델이 전국으로 확산돼‘살 맛 나는 농촌’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춘희 세종시장도“첨단 ICT와 에너지 분야 선두주자인 SK와 손잡고 새로운 도농통합도시 모델을 제시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힌 뒤 “세종시는‘창조경제혁신센터’를 거점으로‘창조마을 시범사업’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며, 이 사업을 시작으로 세종시 농촌이 ‘창조경제가 싹트는 텃밭’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사업의 성공에 대한 의지를 피력했다.

시범사업은 SK의 ICT·에너지 역량을 활용한 ▲스마트 팜, ▲지능형 영상보안, ▲스마트 로컬 푸드, ▲스마트 러닝, ▲새로운 모습의 에너지 타운 조성, ▲영농기술 테스트 베드 제공 등으로 구성된다.

스마트 팜은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농업에 적용해 스마트폰 등을 활용한 원격재배를 가능하게 하여 농촌지역 고령화에 따른 노동력 부족 문제 해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서 체결후 박근혜대통령과 이춘희 시장, SK관계자

또한 센서로 작동하는 스마트 CCTV 등을 활용하는 지능형 영상보안을 통해서 농작물·농기계 및 가축 도난방지를 보다 손쉽게 할 수 있게 된다.

스마트 로컬푸드의 경우 기획생산부터 유통·판매에 이르기까지 로컬푸드의 전 과정이 실시간으로 관리됨으로써 세종시표 로컬푸드 정착과 농가소득 안정화에 기여하게 된다.

이와 함께 스마트 러닝을 통해서 고품질 학습 솔루션 및 컨텐츠가 제공되어 도농 교육격차 문제 해결에 큰 역할을 하게 된다.

한편 에너지 타운의 경우 강변 유휴지와 농가에 태양광 발전장비를 구축해 에너지를 생산·판매하고 수익금을 기금화해 지속 가능한 자립형 지역경제를 도모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영농기술 테스트 베드 제공은 세종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새로운 농업기술 및 아이디어를 실험해 볼 수 있도록 하여 농업분야의 창업을 지원하고 귀농인의 자립을 돕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창조마을 조성은 현지 농가의 소득 안정화 및 사회적기업화, 젊은 귀농인 확대, 지속가능한 자립형 지역경제 기반 마련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심어 주며 그 출발을 알렸다.

정부부처·지자체·대기업이 협력하여 창조경제가 농촌에 구현되는 세종시 창조마을의 추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편집국장 김부유  rokmc48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장 김부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