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홍종승 시인 기고] 책 가방

[홍종승 시인 기고] 책 가방

홍 종 승

홍종승 시인

그는 나의 하루 이다

저녁을 위한 명상도*

마음을 맑게 하는 보배로운 거울도**

그의 몸 속에서 하루를 살아가는 양식이 된다

아침마다 그의 가슴을 열어 내장을 뒤적이고

언어의 조각들을 찾는 일로 하루를 시작하며

옥돌 같은 구슬을 집어 넣기도 한다

햇살 비추는 방구석에  다소곳이 앉아 있는 그는 벽에 걸린 달력의 시(詩)를 쓴다

지학(志學)시절 고단했것만 이순(耳順)에는 지용의 향수를 읊고 청마의 깃발을 나부끼며 또 다른 길을 떠난다.

*최원규 교수의 시집

** 명심보감

지난 9월 문예사조(서울 발행) 등단 작품 “책가방”으로 시인 홍종승님은 복사꽃 고향 연기 출생으로 현재 활발한 문단 활동을 하고 있다.

서정분 기자  jbseoch@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포토] 사진으로 보는 금강보행교, 주야간 풍경
[포토] 국내 최초 개화한 ‘캄파카초령목’
국립세종수목원에 찾아온 세복수초 개화 소식
[영상뉴스] 김대유 교수, 세종시교육감 후보등록 기자회견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을 찾은희귀철새 장다리물떼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