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양승조 의원 충남도지사 출마선언“4번의 국회의원과 당 요직을 두루 거친 경험과 연륜이 최대 강점”

“더 행복한 충남”에 모든 역량을 쏟아 부을 것”

“문재인 정부 성공을 충남도지사로 함께 이루겠다”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의원이 지난해 대선후보 경선장에서 당지도부와 함께 앉아 후보들의 연설을 경청하고 있다.(사진=세종인뉴스)

[세종인뉴스 김부유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양승조 국회의원이(천안병) 지난 4일(목) 10시 충남도청 어린이집 앞에서 충남도지사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양승조 의원은 4번의 국회의원 당선을 비롯하여 당 최고위원, 당 대표 비서실장, 당 사무총장 등 주요 요직을 거치면서 정치적 역량을 쌓은 충청권 중진의원이다. 민주당 당적을 가지고 충남에서 연속 4선에 당선된 최초의 정치인이기도 하다. 또한 13년간 국회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위원으로 활동하며 국회 최고의 보건복지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다.

양승조 의원은 지난 의정활동 기간 동안 ▲417건에 달하는 대표법안 발의 ▲2017년 15개 의정활동상 수상 ▲사회적 약자와 서민을 위한 정책개발 등 주요 성과들을 설명하며 정책전문가의 면모를 과시하였다. 특히 올해 9월부터 실시될 아동수당의 경우 2007년 최초로 대표발의한 정책 중 하나이다.

또한 이명박 정부의 세종시 수정안에 맞서 22일간의 목숨을 건 단식으로 맞서고, 민주당 최고위원 때 박근혜 정부의 신공안통치에 맞서다 새누리당으로부터 국회의원 제명안 제출, 규탄대회 등 “정치적 탄압을 받았지만 굴복하지 않은 대표적인 외유내강형” 정치인이다.

양승조 의원은 출마의 변에서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이 시작하고 뿌리내린 지방 분권을 완성시키기 위해서는 경험과 역량을 두루 지닌 도지사가 필요하다며 자신이 적임자임을 강조하였다.

정책비전으로는 ▲아이키우기 좋은 충남 ▲노인이 행복한 충남 ▲사회양극화 해소의 충남 ▲기업하기 좋은 충남 ▲4차산업의 전진기지 충남 ▲환황해권시대의 핵심 충남 ▲청년의 꿈이 이루어지는 충남 등을 제시했다.

양승조 의원은 “소통과 융합의 도지사가 되고 싶다” 밝힌 뒤 “안희정 도지사의 성공적인 도정을 계승 발전시키고, 문재인정부의 성공을 충남 도지사가 되어 함께 이루겠다“며 출마의 포부를 밝혔다.

한편 양승조 의원은 지난 2010년 민주당 충남도당위원장으로서, 민주당 불모지역인인 충남에서 당시 지방선거를 통해 “도지사를 배출하고(안희정), 1명뿐이던 기초단체장을 3명으로, 2명의 도의원을 13명으로, 12명의 시·군의원을 41명으로” 당선시킨 일은 지금도 충남 민주당 당원들의 지지와 신뢰를 받는 요인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편집국장 김부유 기자  rokmc48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장 김부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청소년 유해 환경 OUT
[포토]한솔동 새미녀회 아름다운 손길
행정수도 염원을 담아서
[포토]한반도를 품은 강원도의 힘
[포토] 과속운전 금물, 커브길에 누운 차량
[포토] 사진으로 보는 정선5일장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