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세종시설공단, 아이가 행복하고 안전한 환경 조성에 기여

관내 초등학생 800여명 대상, 체험중심 생존수영교실 운영

[세종인뉴스 서정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시설관리공단(이사장 신인섭)은 이번 달 3일부터 11월 말까지 보람수영장에서 글벗초등학교 등 관내 초등학생 약 800여명을 대상으로 ‘초등학생 생존수영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생존수영교실은 아이들이 수상재난을 당했을 때 생명을 지킬 수 있는 기본 영법, 응급 시 대처요령, 생존법 등을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공단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자기 구조법과 주변도구를 이용한 구조법, 심장충격기 등을 이용한 심폐소생술 등을 교육하고, 이론보다 체험을 통해 자기 생명 보호능력 강화와 물에 대한 적응력을 키우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신인섭 이사장은 “공단의 우수한 강사진을 활용해 아이들에게 생존노하우를 전수하여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아이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시설관리 및 안전교육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정분 기자  jbseoch@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포토] 독도는 우리 땅
세종119 특수구조단 자동차 사고 대응훈련
[포토] 청소년 유해 환경 OUT
[포토]한솔동 새미녀회 아름다운 손길
행정수도 염원을 담아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