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 개미고개 6.25격전지 추모제 개최대한무공수훈자회 세종시지회 임봉영 회장 주관

세종시, 개미고개 6.25 격전지 추모제

미국 참전용사 넋 위로, 생존용사ㆍ유가족 감사패 전달 등

오는 11일(수) 세종시 전동면 개미고개에서 6.25 미군 참전 전투 희생자를 기리는 추모제가 개최된다.

[세종인뉴스 이강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11일 전동면 소재 개미고개 ‘자유 평화의 빛’위령탑 공원에서 ‘개미고개 6.25 격전지 추모제’를 개최한다.

1950년 한국전쟁 당시 7월9일부터 7월11일까지 개미고개(전의~조치원) 전투에서 사망한 美24사단 용사 428명의 넋을 위로하는 행사로, 올해 13회째를 맞았다.

대한무공수훈자회 세종시지회(지회장 임봉영) 주관으로, 이춘희 시장, 서금택 의장, 최교진 교육감, 심덕섭 보훈처차장, 美제2전투항공여단 부여단장과 보훈단체장, 합동군사대학교에 재학중인 UN군 참전국가 5개국 학생 등 5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국민의례, 헌화와 분향, 감사패 및 평화 사도의 메달 증정, 추모사 및 추모공연, 국제고 학생의 감사편지 낭독 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 추모제는 6.25당시 참전했던 생존 미군용사 1명과 유가족, 美참전용사협회 임원 등 4명을 초청하여 감사패를 증정한다.

김장훈 복지정책과장은 “美참전용사 및 유가족을 초청하여, 그분들의 희생에 시민들의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보답하는 자리가 되었으면 한다.”고 준비 소감을 밝혔다.

세종시는 그동안 6.25전쟁 당시 치열했던 개미고개(전의~조치원) 전투를 재조명하고, 이들의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전사자의 이름을 새긴 명판을 설치하는 등 공원화 사업을 추진해 왔다.

미국에서 방문하는 참전용사와 유가족 등은 9~13일(4박5일)의 일정으로 머무르며, 국립묘지 참배 및 전쟁기념관, 국립박물관을 견학하고, 정부청사와 대통령기록관, 호수공원 등 세종시의 발전상을 돌아볼 예정이다.

이강현 기자  blackwolflkh@gmail.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을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포토] 독도는 우리 땅
세종119 특수구조단 자동차 사고 대응훈련
[포토] 청소년 유해 환경 OUT
[포토]한솔동 새미녀회 아름다운 손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