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교육
세종시교육청, 한글책임교육 강화로 현장 만족도 높아

초등 1학년 학부모, 학생, 교사 대상 만족도 실시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지난해 11월부터 12월까지 관내 초등 1학년 학부모, 학생, 교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한글책임교육 만족도 조사 결과를 7일 발표했다.

세종시교육청이 지난해 11월부터 12월까지 관내 초등 1학년 학부모, 학생, 교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한글책임교육 만족도 조사 결과가 우수하게 나타났다. (사진= 놀이로 한글공부를 하고 있는 학생)

이번 조사의 주요 결과는, 학부모를 대상으로 ▲자녀의 한글익힘 성장(84%) ▲정책(85%) ▲학교의 한글책임지도 운영(81%) ▲받아쓰기와 알림장 읽고 쓰기 익힌 후 실시(86%)

학생을 대상으로 ▲한글 실력 향상(93%) ▲한글공부 흥미(91%) ▲수업용 한글교구의 도움(93%)

마지막으로 교사를 대상으로 ▲학생 성장(95%) ▲교육청 수업 컨설팅(100%) ▲교육청 주최 연수(90%) 등으로 세종시교육청의 한글책임교육 정책에 대한 만족도가 교육공동체 모두에게서 높게 나타났다.

이번 만족도 조사에서는 세종시교육청이 지난 일 년간 한글책임교육을 중점 사업으로 추진한 결과와 2019년도 계획에 반영할 현장의 의견 등이 생생하게 제시되었다.

세종시교육청에서는 지난해 초기문해력 신장을 위한 각종 연수와 전문가가 희망교실로 찾아가는 컨설팅, 한글지도교사전문가 양성과정 등을 실시했으며, 청주교육대학교와의 협약으로 초등교사의 초기문해력센터 파견 제도를 신설하여 추진했다.

아울러, 학교 현장에서의 모범 지도 사례를 모은 한글책임교육 실천사례집 ‘세종이의 첫 한글 여행’을 발간했으며, 지난 12월 28일, 세종시 모든 초등학교에서 진행한 신입생 예비소집일에는 모든 예비 학부모를 대상으로 공교육의 한글지도관련 안내도 실시했다.

지난 해 3월에 한글을 모르던 학생이 11월에 친구에게 쓴 편지(자료제공=세종시교육청)

특히, 기초학력교육자원봉사자(조이맘*)사업을 신설·추진하여 희망학급에 정규수업 보조 인력을 지원함으로써 교사의 88%가 한글책임교육 지도 시 만족감을 표했다.

* 조이맘 : ‘조카를 사랑하는 이모의 마음’의 줄임말, ‘즐거운 마음으로의 만남’이라는 의미. 세종시민의 자발적인 신청으로 운영되는 프로그램. 초등 1∼2학년 희망학급의 정규수업에 투입되어 담임교사를 도와 학생의 수업태도 교정 및 한글교육을 포함한 기초학력부진학생 지원. 2018년도 147학급 운영 중 1학년은 69학급(전체 1학년의 32.9.% 학급)에서 운영, 2019년도 확대 예정

최교진 교육감은 “우리교육청은 한글책임교육 정책을 주요업무계획 등에 중요 지표로 설정하여 학교에서 학생들이 모국어인 한글을 이해하기 쉽고 편안하게 배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할미꽃을 아시나요
바르게살기운동 세종시협의회 새해 활동 다짐
[포토]적십자 사랑담은 김장김치 준비 끝
[포토] 대선공약 이행촉구 요구하는 공무원노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을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