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브리핑
세종시의회 노종용 의원,인공지능 기반 CCTV 도입 필요

세종시의회 노종용 의원 “인공지능 기반 CCTV 도입 필요”

1인당 모니터 약 300대 관리하는 현행 CCTV 관제 시스템 개선 지적

제56회 1차 정례회 제2차 행정복지위원회에서 질의하고 있는 노종용 의원(사진제공=세종시의회)

[세종인뉴스 이강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서금택) 산업건설위원회 노종용 의원은 기획조정실 소관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한 CCTV 관제 시스템 도입을 촉구했다.

이날 노종용 의원의 발언에 따르면 현재 세종시 도시통합정보센터에서 관제하는 CCTV는 총 1953대에 달한다. 하지만 CCTV를 통해 모니터링하는 직원 수는 턱없이 부족해 1인당 약 300대를 관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노 의원은 “소외되거나 우범 지역 곳곳에 CCTV가 설치돼서 주민들이 안전해졌다는 말씀을 많이 해주신다”면서 “하지만 현재 CCTV 관제 시스템으로는 사건‧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예방 효과가 지금보다 더 나아질 수 없다”고 지적했다.

특히 노 의원은 “향후 3생활권 등에도 CCTV 설치가 확대되면 관리 인력 부족은 물론, CCTV 모니터링 효율이 더욱 낮아질 수밖에 없다”며 “이에 인공지능이 탑재돼 있는 선별관제 시스템 도입을 선도적으로 준비해야 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선별 관제 시스템이란 특정 지역에 화재나 폭행 등 특정한 움직임이나 상황이 발생했을 때 이를 인공지능 시스템이 포착한 후, 별도의 화면으로 캡처해 담당자에게 알리는 기술이다.

노 의원은 “세종시가 스마트시티를 준비하고 있고 ‘만들어지는 도시’이기 때문에 AI CCTV 기술을 선도적으로 도입해서 각종 사건‧사고의 예방 효과를 더욱 높여나가자”고 말했다.

이강현 기자  blackwolflkh@gmail.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