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수소사회로 가는 디딤돌, 정부세종청사 내 수소충전소 첫삽정부청사 첫 수소 충전소 2020년 상반기 준공

정부청사 내 설치하는 첫 수소충전소로 2020년 상반기 준공 예정

정부청사를 방문하는 지자체,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수소차 보급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

세종특별자치시 어진동 567 (1-5생활권, 청 1-41)에 설치되는 수소충전소 조감도(자료=행복청 제공)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이하 행복청)은 ‘수소에너지네트워크(HyNet)*’가 12월 24일 오후 세종특별자치시 어진동 567(1-5생활권)에서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한국가스공사, 현대자동차 등 13개 수소관련 기업이 참여하는 수소충전소 특수목적법인(SPC))

이날 착공식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조명래 환경부 장관, 김진숙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이하 “행복청장”),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등을 비롯해 관계기관 종사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는 환경부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확보한 예산 15억 원을 토대로 추진한 사업으로, 내년 상반기에 완공된다.(*수소전기차 70대 또는 수소전기버스 12대 충전 가능(1일 14시간 운영기준: 350kg/일))

수소에너지네트워크(HyNet)’가 민간사업자로 충전소를 구축·운영하고, 환경부는 수소충전소 구축비용의 50%(15억 원)을 지원한다.

국토교통부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정부청사부지 내에 수소충전소를 건립하기 위해 실시계획을 변경하고 입지선정에 함께 힘써왔다.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는 지난 9월 10일 현대자동차가 국회에 구축한 수소충전소에 이어 국가 주요시설에 구축하는 두 번째 사례다.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가 완공되면, 장거리를 이동하는 수소차 이용자들의 편의성이 높아지고, 정부청사에 방문하는 지자체, 공공기관 중심으로 수소차 보급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정부청사 내에 처음으로 설치되는 수소충전소로 향후 다른 공공청사, 혁신도시 등으로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전국에서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는 33곳*(연구용 8곳 포함)이며, 환경부는 주요 도시, 국토교통부는 고속도로 휴게소 및 환승센터에 수소충전소를 구축 중이다.

* 서울(3), 경기(7), 인천(2), 부산(2), 광주(3), 대전(1), 울산(6), 충북(1), 충남(2), 경북(1), 경남(4), 전남(1)

정부는 수소충전소를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2022년까지 전국에 수소충전소 310곳을 구축할 예정이다.

김진숙 행복청장은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는 정부청사에 건립되는 행복도시의 첫 번째 수소충전소로서 상징성이 매우 높다.”라며, “이번 수소충전소 구축을 계기로 행복도시에 달리는 공기청정기로 불리는 수소차 보급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동영상] SUNNY, ‘사회변화 챌린지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