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 모범음식점 원산지표시 집중단속

세종시, 모범음식점 부정유통 근절 위해 집중 단속

12~21일 쇠고기·장어 등 수입농산물 국산둔갑 판매 근절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관내 모범음식점 15곳을 대상으로 원산지 미표시 및 거짓·혼동표시 부정유통 근절을 위해 집중 단속을 벌인다.

12일부터 오는 21일까지 8일간 진행되는 이번 단속에서는 시민들이 믿고 안전하게 찾는 모범음식점의 쇠고기, 돼지고기, 장어, 낙지, 쌀, 김치류 등을 대상으로 한다.

중점 단속 사항으로는 원산지 미표시 및 거짓표시, 혼동표시 행위에 대한 사용 여부다.

단속 결과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는 경우에는 5만 원 이상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할 경우에는 7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 원 이하의 벌금이 병과 될 수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이번 단속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예방 홍보도 단속과 병행 실시할 계획이다.

윤병준 안전정책과장은 “시민 건강과 직결되는 원산지표시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하고, 중대 사범으로 적발될 경우에는 행정처분 및 무관용 원칙을 통해 형사 처벌할 계획”이라며 “농수산물 원산지가 의심될 경우 전화(120)으로 신고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면민 2020-02-20 13:10:35

    원산지 단속만 하지마시고 불법건축물 내에서 영업하는 식당좀 단속해주세요..간판이 조금잘못됐다고 벌금내고 장사하는데 불법으로 증축해서 장사하는 식당은 도대체 누가단속하나요...   삭제

    포토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동영상] SUNNY, ‘사회변화 챌린지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