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청, 관급자재 선정 운영규정 제정 청렴행정 앞장서

행복청, 공정·투명·상생의 청렴건설행정 적극 펼친다

건설사업에 적용할「행복청 관급자재 선정 운영규정」제정안 행정예고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관급자재 선정 과정 업무절차 흐름도(자료제공=행복청)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이하 행복청)은 17일(월) 「행복청 관급자재 선정 운영규정」 제정안을 마련하여 오늘부터 2020년 3월 8일(일)까지 21일간 행정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규정은 행복청에서 발주하는 시설공사의 관급자재 품목을 사전·사후에 공개하고 또한 특정업체의 과도한 시장점유율을 예방하는 한편 여성기업 등 사회적 약자기업을 우대하고 광역상생 발전의 차원에서 충청권 기업에 참여기회를 별도로 부여하는 등 관급자재 선정 과정에서의 건설행정에 대한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마련되었다.

운영규정 제정안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행복청 누리집에 관급자재 품목에 대한 사전·사후 정보공개

행복청 내 공사 발주부서는 행복청 누리집(홈페이지)에 관급자재 품목을 사전에 공개하고 심의 후 결과를 공개함으로써 공정한 경쟁에 의한 우수업체의 참여기회가 보장되도록 했다.

② 관급자재에 대한 특정업체의 과도한 시장점유율 예방

관급자재를 조달하는 특정업체가 운영 규정에 따라 최근 2년 동안 일정한 계약실적(또는 심의 선정실적)이 있는 경우에는 선정 대상에서 제외하여 특정업체의 과도한 시장점유율을 방지하도록 하였다.(2억원 미만인 실적(건축자재 금액이 2억원 미만인 경우)을 취합한 결과 4건 이상 또는 6억원 이상인 경우에는 심의선정 대상에서 제외하고 또한 금액에 상관없이 총 누계실적이 6건 이상 또는 56억원 이상인 경우에도 선정 대상에서 제외함)

③ 사회적 약자기업을 배려하는 우대제도 시행

관급자재의 금액이 8천만원 이하인 경우에는 우수조달물품을 생산하는 사회적 약자기업(여성기업, 장애인기업 등)을 우대하도록 하였다.

④ 광역상생 발전의 차원에서 충청권 기업에 참여기회 별도 부여

관급자재의 금액이 2억원(추정가격 2억원 미만인 물품의 경우에는 지역제한이 가능(국가계약법시행령 제21조 제1항 제6호)) 미만인 경우에는 광역상생 발전의 차원에서 충청권 지역(세종·대전·충남·충북)업체에 참여 기회를 별도로 줄 수 있도록 하였다.

안석환 공공건축추진단장은 “행복도시 건설과정에서 더욱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처리에 더해서 상생하고 배려하는 관급 구매정책을 적극 펼쳐 함께 잘 사는 나라가 되는데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 밖에 자세한 내용은 행복청 누리집(www.naacc.go.kr) “정책자료 > 법령정보 > 입법예고/행정예고”란에 확인할 수 있다.

제정안에 의견이 있는 경우에는 3월 8일(일)까지 우편, 팩스 또는 누리집을 통해 행복청에 의견을 제출할 수 있다.(의견제출처 : 30103 세종특별자치시 도움6로 11 정부세종청사 6동 행복청 공공시설건축과(전화 : 044-200-3335, 팩스 044-200-3319)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동영상뉴스]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 세계 최초 공개
[동영상 뉴스] 행복도시, 광역BRT 노선 계획, 광역도로 3개노선 개통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결정, 공주시의회 반발 심화
[포토] 코로나 바이러스 공포에 텅빈 한국경제
[포토] 행복청 코로나19 대응 현장 방문 점검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개최 공주시민 반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