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청, 네이버 데이터센터 도시계획 반영 완료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사업 본격 추진 기대

행복청,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도시계획 반영 완료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자족성 확충을 위해 ’19.10월 유치했던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문기, 이하 행복청)은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의 차질 없는 건립을 지원하기 위해,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등 도시계획 반영 절차를 완료하고 관보에 고시했다고 24일(화) 밝혔다.

이번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및 개발·실시계획 반영*을 통해 산업단지 내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의 토대를 마련했으며, 관련 법령 상 행정절차의 간소화** 등이 가능하게 되어,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에 보다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 건축 허용용도 등을 기존 도시첨단산업단지 산업시설용지에 준하도록 설정함

** 「산업집적법」에 따른 입주계약 체결 시 공장설립 신고 등의 일괄 의제처리 가능

향후 일정으로,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올해 상반기 내 사업시행자(LH)와 토지매매계약, 관리권자(세종특별자치시)와 산업단지 입주계약 등을 체결할 예정이며, 하반기에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축설계를 마무리하고, 관련 건축 인·허가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연말에 착공하고 ’22년 하반기에 준공할 계획이다.

안정희 행복청 도시성장촉진과장은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의 유치로 관련 산업군의 행복도시 입주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바탕으로 핵심기업들의 유치활동을 전개하여 행복도시의 자족성을 확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청과 세종특별자치시, 한국토지주택공사가 협업하여 유치한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총사업비 6,500억 원을 투입하여 세계적 수준의 규모(연면적 25만㎡ 이상)로 건립될 예정이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세종시교육청, 상반기 충청권교육감 정책협의회
[영상뉴스] 행복청, 공동캠퍼스 사업추진 일정 발표
[동영상 뉴스] 세종 복지공약 실천 서약하는 총선 후보들
[동영상뉴스]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 세계 최초 공개
[동영상 뉴스] 행복도시, 광역BRT 노선 계획, 광역도로 3개노선 개통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결정, 공주시의회 반발 심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