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대전 서구청, 주차장 개방으로 두마리 토끼 잡는다

서구 거주자 주차, 주차장 개방으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한전 중부건설본부·갈마감리교회·가수원교회 주차장 개방 협약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13일 한전중부건설본부(이하 한전), 갈마감리교회, 가수원교회와 부설주차장 공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전 20면, 갈마감리교회 30면, 가수원교회 80면 총 130면의 주차장이 업무시간과 예배 시간 외에 개방된다.

[세종인뉴스 차수현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13일 한전중부건설본부(이하 한전), 갈마감리교회, 가수원교회와 부설주차장 공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전 20면, 갈마감리교회 30면, 가수원교회 80면 총 130면의 주차장이 업무시간과 예배 시간 외에 개방된다.

특히 한전의 경우, 대전에서는 처음으로 부설주차장 개방하면서 거주자우선 주차 구역으로 지정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안정적인 주차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서구 관계자는 “주차장법 개정에 따라 앞으로 공공기관 등의 부설 주차장을 민간이 이용 가능한 개방주차장으로 지정하여 도심 주차난 해소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구는 대전에서 유일하게 거주자우선주차제를 시행하고 있으며, 특히 민선 7기 구민과의 약속사업으로 현재 76개소 3,140면을 민간주차장 개방사업을 추진 중이다.

<사진1.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13일 한전중부건설본부(이하 한전), 갈마감리교회, 가수원교회와 부설주차장 공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전 20면, 갈마감리교회 30면, 가수원교회 80면 총 130면의 주차장이 업무시간과 예배 시간 외에 개방된다.>

차수현 기자  chaphung@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활짝 핀 아프리카튤립나무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설 연휴 앞두고‘폭죽 꽃’인기
[포토] 세종시 제공 북극한파 속의  명소 설경
비암사 극락보전, 세종시 최초 국가지정 건축문화재 보물 지정 예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