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복지세상
세종시 전의면, 행복찬 사업 재개

2020 전의면‘맛있는 동행, 행복찬’사업 재개

장애인·독거노인 등 30여 가구 주1회 국·밑반찬 지원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전의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이은일·민간위원장 윤혜란)가 21일부터 코로나19로 지연된 ‘2020년 맛있는 동행, 행복찬’ 사업을 재개한다.

지난해에 이어 추진되는 맛있는 동행, 행복찬 사업은 세종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김부유)에서 부식을 주1회 공급하며, 장애인, 독거노인 등의 30여 가구에 주1회 협의체위원 및 봉사자가 직접 조리한 국과 밑반찬을 배달하고 안부를 살피는 민·관 협력 특화사업이다.

이날 전의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새마을부녀회, 전의면 청년회, 전의라이온스 클럽 등 지역단체 회원들은 전의영당교회에 모여 국과 밑반찬을 직접 조리했다.

만들어진 국과 반찬은 회원들이 직접 장애인과 독거노인 등 관내 취약계층 30여 가구에 전달했다.

특히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사업 실시에 앞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봉사자들에게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감염병 예방 수칙 등 사전 안전교육을 2회 실시했다.

또, 사업장 내 조리전후 방역소독, 배달봉사 차량 배달 전 소독 등 코로나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참석자 발열체크지를 상시 비치한 상태에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히 준비했다.

전의면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이번 사업으로 관내 복지사각지대가 완전 해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은일 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상황에서 식사에 어려움이 있는 이웃에게 영양가 있는 음식을 나눌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따뜻한 사랑이 넘치는 전의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혜란 민간위원장은 “사랑이 가득 담긴 따듯한 국과 밑반찬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민이 행복한 전의’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세종시교육청, 상반기 충청권교육감 정책협의회
[영상뉴스] 행복청, 공동캠퍼스 사업추진 일정 발표
[동영상 뉴스] 세종 복지공약 실천 서약하는 총선 후보들
[동영상뉴스]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 세계 최초 공개
[동영상 뉴스] 행복도시, 광역BRT 노선 계획, 광역도로 3개노선 개통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결정, 공주시의회 반발 심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