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민,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 폭발적 증가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 이용률 크게 늘었다

3~5월 1만 5,992권 대출…7월부터 1인당 월 3권으로 축소

세종인뉴스 자료사진(사진출처=교보문고)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읽고 싶은 책을 협력서점에서 대출받아 읽고 반납하는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를 이용하는 세종시민들이 폭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세 달간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의 이용권수가 총 1만 5,992권으로, 작년 동기 7,899권 대비 103%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공공도서관 임시휴관 장기화로 집안에서의 독서생활이 정착된 데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타인이 읽은 도서관 책을 기피하는 현상이 더해지면서 이용시민들이 몰렸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시는 희망도서 바로대출서비스의 이용 급증에 따라 1회 추경에 3억 원을 추가 확보했으나, 현재와 같은 이용 추이가 지속될 경우 8월 중 예산 소진이 예상된다.

이에 따라 시는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연말까지 중단 없이 서비스를 실시하고자 오는 7월 1일부터는 개인당 이용 대출한도를 월 10권에서 월 3권으로 하향 조정하기로 했다.

이홍준 교육지원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부득이 월 대출권수를 축소하게 된 점에 대해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며 “앞으로 시민들의 지속적인 독서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다각적인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