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대전 서구청, 포스트 코로나, 우리는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대전 서구, 포스트 코로나 대응과제 발굴 구정전략회의 개최

[세종인뉴스 차수현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지방행정의 나아갈 길을 선제적으로 모색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0일 ‘포스트 코로나 대응과제 발굴’ 구정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서구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사회 각 분야별 예축 되는 변화상은 ▲ 첫째, 언택소비, 홈이코노미 등 ‘언택시대 경제구조의 변환’이다. ▲ 둘째는 코로나 블루, 재난공동체 등 ‘자발적 고립, 사회적 연대의 강화’이다. ▲ 셋째, 콘텐츠 시장 변화, 뉴투어리즘 등 ‘스마트, 문화․관광 수요 증가’이다. ▲ 넷째는 퍼스널 모빌리티, 스마트 워크, 나 홀로 이동 등 ‘거리두기, 공간계획의 재설계’이다. ▲ 다섯째는 공공 의료시스템, 위생용품 수요 증가 등 ‘생활방역, 공공의료 수요 확대’이다

서구는 분야별 예측되는 변화상을 토대로 경제, 복지․산업, 문화․관광, 도시․환경, 교통․안전, 스마트행정․분권 등 6개 분야로 나누어 포스트 코로나시대 대응 세부과제들을 논의하였다.

또한, 구에서 선제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외국인주민 한국어강좌 온라인 화상교육, 포스트 코로나 언택트 청년센터 운영, 화상회의시스템, 청사출입 전자출입명부 운영, 코로나블루 극복 발코니 음악회, 각종 라이브 공연 중계, 라이브 진학코칭교실 등 사례도 공유하였다.

장종태 청장은 “코로나19는 언컨택트 사회로 가는 트리거로 작용하고 있다. 사회문화, 경제 등 모든 분야가 언컨택트 사회로 전환되는 이 시점에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준비와 대응이 필요하다”며 서구 전 공직자의 분발과 노력을 촉구하였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전 서구의 언택트 행정이 기대된다.

차수현 기자  chaphung@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동영상] SUNNY, ‘사회변화 챌린지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동영상 뉴스] 여름 휴가는 ‘청정 제주’ 자연이 펼쳐지는 핀크스리조트에서
[포토]제65회 현충일 헌화 하는 이춘희 시장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