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회 뉴스 클릭이슈
중앙선관위, 한국선거방송 4년간 82억원 쏟아부어 예산 낭비한병도 의원, 한국선거방송 10편 중 9편이 재방송

유료채널인 IPTV로 송출, ‘정보 소외계층에 선거 정보 제공’목적도 힘들어

한 의원, “한국선거방송 사업 전면적인 재검토 필요해”

[세종인뉴스 차수현 기자]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운영하는 한국선거방송 10편 중 9편 이상이 재방송으로 채워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한병도(전북 익산을) 의원이 중앙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한국선거방송에 편성된 10,646건의 프로그램 중 9,914건(93.1%)이 재방송으로 구성됐다.

한국선거방송은 중앙선관위가 선거에 대한 국민의 심리적 거리감을 줄이고 정보 소외계층에 선거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2017년 4월 출범한 채널이다.

중앙선관위는 2017년부터 2020년 9월까지 한국선거방송 운영에 82억원 가량의 예산을 투입했지만, 콘텐츠 부족으로 24시간 방송으로써의 역량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특히 최근 3년간 공공기관 방송채널의 시청점유율 현황을 보면, 한국선거방송은 2017년 0.000%, 2018년 0.000%, 2019년 0.001%로 282개 방송 사업자 중 최하위권을 맴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의원은 “한국선거방송이 출범한지 4년이 지났지만 재방송 비율 개선이 되지 않고 있다”면서, “유료방송 송출로 본래 방송 목적인 소외 계층 정보제공 역할도 하지 못할뿐만 아니라 24시간 방송 역량이 부족해 사업 실효성이 있는지 의문”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한 의원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방송 채널 운영을 전면 재검토해 국민 세금이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중앙선관위는 지난 4년간 한국선거방송을 통해 대부분 재방송을 송출하며 82억원의 예산을 집행, 국민세금을 낭비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차수현 기자  chaphung@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세종시 제공 북극한파 속의  명소 설경
비암사 극락보전, 세종시 최초 국가지정 건축문화재 보물 지정 예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