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교육 클릭이슈
최교진 교육감, 반기문 위원장 만나 기후-환경교육 활성화 방안 논의

2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전 유엔 사무총장) 세종교육청 방문

직면한 기후-환경 위기 극복에 ´학교와 교육의 역할 중요´ 한 뜻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이 2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전 유엔 사무총장)을 만나 기후-환경교육 활성화를 위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최교진 교육감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이 만나 기후변화-미세먼지와 같은 중장기적인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교육 기반을 다지는 등 학교교육 활성화에 뜻을 함께 하기로 했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2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전 유엔사무총장, 이하 반기문 위원장)이 세종시교육청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반기문 위원장은 지난 7월 전국 17개 시도교육감들이 모여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선언‘을 하는 모습을 보고,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회장인 최교진 교육감을 만나 기후-환경교육에 대한 생각을 공유하고 정책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져야겠다는 생각을 해왔다며 방문 배경을 설명했다.

이 날 반 위원장은 우리나라는 입시 중심교육으로 학교에서 기후-환경 과목 채택을 기피하면서 전문 교원은 물론 교육콘텐츠 역시 많이 부족한 것이 현실이라며, 유‧초‧중‧고 학교급별 기후-환경교육 의무화, 전담교사제 시행 및 해당 분야 교원 양성 확대 등과 같은 구체적인 기후-환경교육 활성화 방안을 최교진 교육감에게 제안했다.

이에 대해, 최교진 교육감은 우리가 직면한 기후-환경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학교 교육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반 위원장의 생각에 공감의 뜻을 밝히고, 그간 교육감협의회가 추진 해 온 학교환경 교육에 대한 연구 결과와 반 위원장의 제안을 토대로 다음 세대를 위한 교육의 대전환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특히, 지구 보존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있는 때에 이번 반 위원장의 관심과 지원은 시도교육감들에게 큰 격려와 힘이 되었다며, 환경교육 제도화에 앞서 교육청 단위에서 먼저 할 수 있는 부분은 교육공동체의 의견을 모아 시작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최교진 교육감은 학생과 학교가 환경보호의 주체가 되어 앞으로의 지속 가능한 안전한 삶을 준비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평소 기후-환경교육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먼저, 세종시교육청은 환경교육에 대한 교사의 인식과 전문성을 높이고자 학교급별 직무연수와 교사연구회를 운영하는 한편, 교육과정 재구성을 통해서도 학생 실천중심 환경교육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특히, 2015년 세종시 반곡동에 위치한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과 업무 협약을 맺고 자유학기제와 연계해 체험활동을 다변화하는 등 지역 내 환경 관련 기관과도 상호 협력하고 있다.

최 교육감이 회장인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역시 기후-환경 교육 기반 조성을 위한 논의 자리를 꾸준히 마련해 나가고 있다.

협의회는 지난 7월 제73회 총회 개최에 앞서 지구의 날 제정 50주년을 맞아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 비상 선언을 했었다.

이어, 9월에는 경남교육청과 10월에는 강득구 국회의원, 양이원영 국회의원과 공동주체로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미래세대를 위한 포럼을 잇따라 개최한 바 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