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 버스운수종사자 600여 명 코로나19 전수검사

감염확산 차단 선제조치 11일부터 29일까지 어진동 복컴에서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1일부터 29일까지 코로나19 감염확산 예방을 위해 버스 운수종사자 600여명에 대해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이번 전수검사는 대중교통을 통한 감염을 차단하고 시민들의 대중교통 기피 심리를 덜어주기 위한 선제적인 조치다.

관내 대중교통 운수종사자는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주차장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받을 수 있다.

시는 향후 버스차량에 대한 방역을 강화하는 한편, 운전원이 발열·호흡기 증상 등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즉시 업무 배제되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이상옥 시 교통과장은 “운행 전 운전기사 발열여부나 건강상태 측정과 더불어 이번 검사로 더욱 안전한 대중교통을 제공하겠다”며 “시민들도 버스 내 마스크 착용과 음식물 섭취 금지를 협조 드린다”고 말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세종시 제공 북극한파 속의  명소 설경
비암사 극락보전, 세종시 최초 국가지정 건축문화재 보물 지정 예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