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시 새로운 버스노선 신설

교통공사 버스 이용시간 늘리고, 새로운 노선 개통

BRT 990번과 1000번 광역노선 주인 바뀌고, 203번 노선 생겨

[세종인뉴스 서동명 기자] 세종도시교통공사에 따르면 12. 1부터 세종시의 주력 버스노선인 BRT 990번의 주인이 민간운수업체인 세종교통에서 대중교통전문공기업인 세종도시교통공사로 주인이 바뀌고, 교통공사가 운행하던 1000번(조치원↔반석역) 광역노선은 세종교통으로 주인을 바꿔 운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BRT를 중심으로 한 통합 노선도

교통공사에 따르면 BRT 990번(반석역↔ 오송역)의 경우 대체노선의 운행으로 이용승객이 감소하여 출근시간대에는 5분에서 7분~8분으로 시격이 조정되고, 비첨두시에는 현행과 같이 10분 시격으로 운행하게 되며 일요일과 공휴일에는 운행시격을 12분에서 15분으로 조정했다.

세종도시교통공사 990번 버스 노선도[자료제공=세종도시교통공사]

또한 KTX 오송역 첫차 및 막차 열차시간과 대전지하철 반석역 막차를 이용하는 승객들의 버스이용 편의 증진을 위하여 첫차운행시간은 종전 05:45에서 05:00로 45분 당기고 막차 운행시간은 24:00에서 24:30으로 30분간 연장하여 운행한다고 밝혔다.

[990번의 경우 대체 노선이 늘어남에 따라 1일 최대 소송인원이 13,766명(‘16년 1/4분기)을 정점으로 계속 감소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는 1일 평균 8,800명이 이용하고 있다.]

2생활권을 순환하는 203번(세종예술고~공정위~다정동~새롬동~세종예술고) 노선은 06시부터 22:30까지 출근시간대(07:30∼09:00)에는 10분 시격으로, 비첨두시에는 15분 시격으로 1일 140회를 운행한다. 다만 주말과 공휴일에는 15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칠진 사장은 세종시의 주력노선인 990번을 인수 운영하게 됨에 따라 명실상부한 대중교통전문공기업의 면모를 갖추게 되었다고 말하면서, 더 편하고 더 안전하며 더 쾌적한 대중교통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동명 기자  hongmin1208@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적십자 사랑담은 김장김치 준비 끝
[포토] 대선공약 이행촉구 요구하는 공무원노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을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포토] 독도는 우리 땅
세종119 특수구조단 자동차 사고 대응훈련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