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중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1년에 한 번, 멸종위기종 새우난초의 향연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새우난초

멸종위기종인 금새우난초가 만개한 모습(사진제공=국립세종수목원)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희귀특산전시온실(난과식물온실)에 생태학적으로 가치가 높고 꽃이 아름다운 새우난초가 지난 주말 개화했다고 전했다.

땅속에서 옆으로 기어가듯이 자라는 덩이뿌리가 새우등을 닮았다고 해서 이름이 붙여진 새우난초는 봄에 꽃술을 연다. 새우란은 지구상 식물 가운데 가장 진화했다는 난과식물의 한종이다.

새우란은 동아시아에서 자생하는 동양난으로 세계적으로 200여 종이 있으며, 국내 자생 새우란은 모두 6종으로 새우난초, 금새우난초, 신안새우난초, 다도해새우난초, 한란새우난초 여름새우난초가 있다.

한라새우난초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일년에 딱 한번 4월에만 새우란의 매력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라고 말하며, 희귀하고 아름다운 새우란을 보며 힐링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