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아이들은 세종의 미래 ’저출산 극복' 앞장

인구보건복지협회 충북세종지회와‘제11회 인구의 날 기념식’개최

출산장려정책 기여 등 3명, 1개기관 세종시장 표창 수상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인구보건복지협회 충북세종지회와 20일 여민실에서 ‘제11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세계인구의 날은 유엔(UN)이 세계인구가 50억 명을 넘어선 1987년 7월 11일을 기념해 제정했다.

우리나라 또한 2011년 저출산고령사회기본법 개정에 따라 7월 11일을 인구의 날로 정하고 2012년부터 기념행사를 개최해오고 있다.

이번 행사는 ‘아이키우기 행복한 세종’을 위한 양육환경 조성을 위해 마련됐으며, 최민호 시장, 상병헌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민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함께 쓰는 육아 일기’ 상영으로 시작해 지역사회의 양육 친화적 분위기 조성과 출산 장려정책에 기여한 개인 3명과 1개 기관을 선정해 세종특별자치시장 표창을 수여했다.

또한, 어린이들이 직접 ‘아이들은 세종의 미래입니다’라는 대형판 점등과 함께 참석자 모두 엘이디(LED)풍선에 불을 밝혀 어린이들을 빛내주는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기념식 후에는 ‘워킹맘·워킹대디의 일과 삶의 행복 찾기’란 주제로 가족친화 부모교육이 이뤄졌다.

연경희 인구보건복지협회 충북세종지회장은 “인구보건복지협회 충북세종지회는 세종시와 ‘아이들은 세종의 미래’라는 인식 속에 저출산 극복에 앞장설 수 있도록 사회 구성원 모두를 연결하는 가교적 역할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최민호 세종시장은 “올해로 열한 번째를 맞는 인구의 날 기념식을 통해 저출산 등 인구구조 변화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관심을 갖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저출산 극복에 힘써주신 수상자 분들께 그간의 노고에 대해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시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논의해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종시를 위해 정책을 개발하고 시행해 나가겠다”라고 덧붙였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포토] 법정기념일 사회복지의날 기념 영상
[포토] 77회 광복절, 순국선열 참배하는 대전 서철모 서구청장
국립세종수목원 '크루지아나빅토리아수련' 개화 강렬한 꽃향기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