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최민호 시장,“대규모행사 즉각 대응체계 가동”지시

대규모행사 주차공간 확보·현장-상황실 간 즉시 보고·대응 필요 

국제정원도시박람회 등 국제행사 단계별 이행안 마련 주문

[세종인뉴스 차수현 기자]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이 코로나19 위기단계 하향으로 대규모 행사를 찾는 방문객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선제적인 대응책을 마련해줄 것을 지시했다.

최 시장은 30일 열린 간부회의에서 야외 다중운집행사 개최 시, 상황실과의 상시 연락체계를 통해 즉각 대응할 것을 지시했다.

특히 최근 열린 ‘낙화축제’에 3만여명이 운집한 사례와 같이 행사·축제·관광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올해 예정된 조치원 복숭아축제, 세종축제 등 대규모 행사의 관광수요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세종중앙·호수공원 등 야외에서 다중운집행사 개최 시 행사현장과 상황실 간 수시로 상황을 공유하며 밀집도, 교통상황 등에 즉시 대처해야 한다고도 당부했다.

여기에 중앙·호수공원 및 이응다리 등에서 개최 예정인 행사 대비 주차장 면수가 턱없이 부족한 상황으로, 대규모 행사 시 활용할 수 있는 주차공간 확보방안도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최 시장은 이날 ‘2025 국제정원도시박람회’의 성공개최를 위한 단계별 이행안(로드맵)도 마련해줄 것을 함께 주문했다.

최 시장은 “식물 활착에 필요한 기간을 고려하면 실질적으로 박람회를 준비할 기간이 매우 촉박하다”라며 “단계별 이행안(로드맵), 기본·실시계획을 속도감 있게 마련해달라”라고 말했다.

이어 국제안전도시 재공인 획득 성과를 치하하면서 “2025 국제정원도시박람회와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등 대규모 국제행사가 예정되어 있는 만큼 앞으로도 안전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덧붙였다.

시는 지난 2018년 스웨덴 스톡홀름에 위치한 국제안전도시공인센터(ISCCC)로부터 국제안전도시 인증을 받은 데 이어 지난 26일 최종심사를 통해 재공인을 획득한 바 있다.

또한 2022년 지역안전지수 특·광역시 1위에 선정되는 등 국내외에서 우수한 안전 기반과 역량을 인정받으며 명실상부한 안전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차수현 기자  chaphung@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영상뉴스] 세종TL 소속·연고 장애인 펜싱팀 금 4·동 4 획득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