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회 뉴스 중요
기상청 설명절 기간 날씨전망 발표

기상청, 설 연휴기간 27일~30일 기상전망 발표

[서울=한국인터넷기자클럽] 세종인뉴스 서동명 기자= 세종인뉴스 서동명 기자= 기상청이 설 연휴기간인 27일부터 30일까지의 기상전망을 발표했다.

설 연휴 하루 전 26일(목)에는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고 늦은 밤에는 중부 서해안부터 눈 또는 비가 내리기 시작해 설 연휴 첫날인 27일(금) 새벽에는 그 밖의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27일(금) 이른 새벽~아침에는 기온이 낮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겠고, 새벽~오전에는 기온이 상대적으로 높은 충청이남지방을 중심으로 눈 또는 비가 내리겠다. 특히 기온이 낮은 중부 내륙지역에는 많은 눈이 내려 쌓일 가능성이 있다.

기압골이 동쪽으로 빠져나가는 27일(금) 낮부터 28일(토) 아침 사이에는 기압골 후면을 따라 한반도 상공으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일시적으로 하강하겠고 내린 눈이나 비가 얼어붙어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귀성길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해상에서는 기압골에 동반된 강한 바람의 영향으로 27일(금) 서해상에서는 2~4m, 동해상에서는 3~5m로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해상교통을 이용하는 귀성객과 항해/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란다.

설날 당일인 28일(토) 우리나라는 고기압 영향권에 들어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기온도 평년 수준의 분포를 보이겠다.

대부분 해상에서는 물결이 0.5~2m로 일겠으나, 동해상에서는 1~3m로 상대적으로 높게 일겠다.

29일(일) 낮에는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라남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후에는 남부지방으로 비가 차차 확대되겠다.

설 연휴 마지막 날인 30일(월)에는 남해상 부근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남부지방, 제주도, 강원영동지방을 중심으로 비 또는 눈이 내리겠고, 북동기류가 불어드는 강원영동지방에는 많은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

남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이동경로와 발달 정도에 따라 강수의 시작과 종료시점, 강수구역, 지역별 눈·비 분포가 변동될 수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최신 기상정보를 적극 참고하기 바란다.

해상에서는 29일(일) 밤 서해북부와 동해북부 먼바다부터 물결이 높게 일기 시작해, 30일(월)~31일(화) 아침에는 전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귀경·귀성객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서동명 기자  hongmin1208@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제4회 세종시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 선정 정원
[포토] 세종시 최민호 시장, 현충일 기려
[포토뉴스]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 푸른 세종 환경보호
[영상뉴스] 세종TL 소속·연고 장애인 펜싱팀 금 4·동 4 획득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