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중요
조달청 30조 4천억 원 상당 시설공사 발주

조달청, 30조 4천억원 상당 2017 공공부문 시설공사 발주계획 공표

   
▲ 정부 대전청사(세종인뉴스 자료사진)

[대전=한국인터넷기자클럽] 세종인뉴스 정영성 기자= 조달청(청장 정양호)은 30조 4천억원 상당의 2017년 공공부문 시설공사 발주계획을 7일 공표했다.

올해 국가기관, 지자체, 공기업 등에서 발주할 시설공사 집행계획 규모는 지난해의 29.8조원보다 2.1% 증가했다.

올해 국가기관의 발주계획은 6조 1,086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20.6% 증가했고 이는 항만 및 도로공사와 정부통합전산센터 신축 등 신규 발주물량 등의 증가에 따른 것이다.

주요 증가 발주기관은 해양수산부 ↑5,231억원, 국토교통부 ↑3,815억원, 행정자치부 ↑2,257억원이다.

지자체의 올해 발주계획은 7조3,477억원으로 지난해와 비슷하며 도로 및 단지조성, 상수도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이 발주 예정이다.

기타기관의 올해 발주계획은 16조9,769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2.7% 감소했고 그 요인은 정부사회간접자본예산 축소 및 공공기관 부채증가에 따른 발주규모 축소로 보인다.

기타기관의 주요 감소 내용은 한국가스공사 ↓3,798억원, 한국철도시설공단 ↓2,608억원, 인천도시공사 ↓2,378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조달청을 통한 올해 발주규모는 전년(8조 1천억원) 대비 14.0% 증가된 9조 3천억원이다. 올해 조달청 신규 발주규모는 발주계획을 통보하지 않은 기관을 고려하면 10조원을 초과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 조달청 2016년 발주예시는 8.1조원 이었으나, 실제발주는 9조 2천억 원(↑1.1조원)

국가기관은 신규 도로 항만 등의 발주물량 증가로 전년도 46,218억원 대비 올해 55,788억 원으로 20.7%(9,570억원) 증가했다.

지자체는 대형공사(복선전철, 평창동계올림픽)의 감소로 전년도 24,707억원 대비 올해 18,529억원으로 25%(-6,178억원) 감소했다.

기타기관은 도시철도 및 경기도청사 신축 등 규모가 큰 공사의 조달의뢰 계획으로 전년도 10,588억원 대비 올해 18,586억원으로 76%(7,998억원) 증가했다.

이 밖에 21.1조원의 시설공사는 지방자치단체 및 기타기관에서 자체발주시스템이나 나라장터시스템을 통하여 자체 발주된다.

기관별 발주규모는 한국도로공사가 5조 7,185억원으로 가장 크고 다음으로 국토교통부(2조 8,861억원), 한국철도시설공단(2조 4,274억원), 서울주택도시공사(1조 5,223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단일 발주규모가 가장 큰 공사는 ’인천신항 항만배후단지(1단계)조성공사‘(해양수산부 3,400억원)이며 ‘인천신항 신규 준설토투기장 호안축조공사’(해양수산부 2,451억원)‘경기도신청사 건립공사’(경기도시공사 2,489억원)를 비롯 1,000억 원 이상의 초대형 공사는 39건 정도가 될 전망이다.

대형공사를 계약방법별로 분석하면 300억원 이상 대형공사는 149건 16조 74억원이며 이 중 국가기관 47건 3조 6,181억원, 지방자치단체 17건 8,576억원, 기타기관이 85건 11조 5,317억원을 차지한다.

계약방법별로는 기술형입찰(턴키, 대안, 기술제안)은 10건 1조 5,367억원이며 종합심사낙찰제 대상은 122건 13조 6,131억원, 종합평가낙찰제 대상공사는 17건 8,576억원으로 집계됐다.

기술형 입찰은 38.2% 감소, 종심제는 4.2% 증가되었다. 이는 기술형 입찰의 잦은 유찰과 개정된 종심제의 낙찰률 상승효과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이 밖에 25,973건 14조 4,258억원은 적격심사 방식으로 발주될 예정이다.

금년도 조기집행과 관련으로는 장기계속공사 2차분 이후 발주 분은 전체 2,239건 61,569억원으로 이 중 90%인 2,172건 57,781억원을 상반기에 발주할 예정이며 신규공사 또한 61% 23,992건 18조 5,245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할 계획이다.

따라서 조달청은 금년도 정부 조기집행계획에 따라 시설공사 조기집행 계획을 철저히 점검 집행할 계획이다.

한편 조달청의 발주계획 예시는 지난해 12월 7일부터 올해 1월 20일까지 조달청 나라장터 시스템을 통하여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기타기관의 2017년 발주계획을 입력받아 집계된 것이며 이는 국가계약법령에 근거한 것이다.

지금까지 집계되지 않은 기관은 국방부, 한국전력공사, LH 등이며 이들 기관은 자체적으로 발주계획을 예시하기 때문이다.

금번 발표되는 발주계획예시는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이 발표한 ‘17년 공공부문 건설공사 발주예상규모(41.0조원)의 74%에 해당되며 집계되지 않는 기관을 포함할 경우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달청 발주계획을 포함한 올해 공공부문 발주계획 예시자료는 조달청 누리집과 나라장터(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에서 열람할 수 있다.

발주기관, 발주시기, 공종, 계약방법, 공사규모 등 상세한 정보가 제시되어 있어 건설기업들이 영업·수주전략을 수립하고 입찰을 미리 준비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용철 시설사업국장은 “경기회복 추세를 공고히 하기 위해 상반기에 신규 조달발주 공사의 72%인 6조 7천억원 상당을 집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정영성 기자  yeosujazz@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영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뉴스]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 푸른 세종 환경보호
[영상뉴스] 세종TL 소속·연고 장애인 펜싱팀 금 4·동 4 획득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