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중요
세종 호수공원, 노무현대통령 추모행사 열린다20일(토)세종시호수공원에서 시민문화제 개최

노무현대통령 서거 8주기추모행사

사람사는세상-시민문화제

[세종=한국인터넷기자클럽] 세종인뉴스 김부유 기자= 노무현재단 대전세종충남지역위원회(상임대표 윤일규, 이하 대전세종충남지역위)는 20일(토)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노무현대통령 서거 8주기 추모행사 ‘사람 사는세상-시민문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강물은 바다를 포기하지 않습니다.시민과 함께 민주주주의 바다로 향하던 노무현 전 대통령 추모제가 20일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열린다.

‘사람사는 세상-시민문화제’는 고 노무현대통령이 만들고자 했던 ‘사람사는세상’이라는 주제로, 깨어있는 시민들이 공감을 나누고 연대하는 추모행사이다.

시민문화제는 5월 20일(토) 오후 2시부터 9시까지 다양한 시민참여행사가 준비되고 토크와 문화공연이 어우러질 예정이다.

시민참여행사로는 ’약속을 지킨 대통령’이라는 주제로 노대통령님의 사진전, 어린이 손인형극, 마임공연을 비롯한 부대행사와 대통령님 어록 탁본체험,천연모기퇴치제 만들기, 바람개비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오후 6시30분부터는 박정현 대전세종충남지역위 운영위원장의 사회로 토크와 문화공연이 어울어진 ‘사람사는세상-시민문화제’가 열린다.

시민문화제에는 ‘깨어있는 시민들이 만든 새로운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대전세종충남지역위 공동대표 박범계 국회의원과 노무현 시민학교 교장을 역임한 유정아 전 아나운서의 토크와 지난 겨울 촛불의 현장에서 문화공연으로 함께했던 진채밴드,프리버드 공연 그리고 재즈빅밴드와 3년째 대전세종충남지역위 추모문화제에서 함께 했던 이한철밴드가 공연을 펼친다.

윤일규(대전세종충남지역위)상임대표는 “강물이 바다를 포기하지 않는 것처럼 시민의 힘을 믿고, 시민과 함께 민주주주의 바다로 가려 했던 노무현 대통령의 꿈을 생각하며, 깨어있는 시민들이 만들어낸 새로운 대한민국에서 ‘사람사는세상’을 만들어가는 희망의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

한편, 17일 저녁에는 안희정 충남지사와 함께하는 영화‘노무현입니다’ 시사회를 진행하고, 5월23일에는 노무현대통령 서거 8주기를 맞아 대전과 봉하를 왕복 운행하는 봉하버스 3대가 봉하 추도식에 다녀올 예정이다.

 

김부유 기자  rokmc48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부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