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in 세종 전시
세종시문화재단 공공미술프로젝트 개막식 개최

세종시문화재단, 20일 공공미술프로젝트‘니팅 브리지’개막식 개최

7천여개의 꽃모양 수세미 작품 12월 2째주까지 아름 3교와 조치원역에서 전시

니팅브리지 전시 사진 (아름3교)

[세종인뉴스 서정분 기자]세종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인병택)은 지난 20일 아름 3교에서 공공미술 프로젝트 ‘니팅 브릿지’의 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막식에서는 공공미술 프로젝트에 참여한 단체와 시민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다양성이 미래다!’라는 선언과 함께 7,000여개의 꽃모양 수세미를 엮어 만든 작품이 공개했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작품의 소재인 여러 색상의 꽃모양 수세미는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는 세종시의 현재를 상징하며, 세종시의 문화다양성을 기원하는 세종시민 150여명, 12개 기관에서 참여하였다”고 말했다.

니팅브리지 전시 사진 (조치원역)

이번 작품은 아름 3교와 조치원역(환승 통로) 두 곳에 설치되어 다음 달 2째주까지 전시될 예정이며,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교량과 역사 등의 장소에 전시되어 접근성과 공공성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니팅 브리지’ 프로젝트는 2017 무지개다리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사업으로 ‘연결’의 의미를 가진 ‘뜨개질(KNITTING)’과 ‘다리(BRIDGE)’를 주제로 전시장소(신도심과 원도심)가 갖는 물리적 연결의 의미가 주민간의 정서적 연결로 이어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됐다.

무지개다리사업 공공미술프로젝트는 올해 시범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점차 확대시켜나갈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세종시문화재단 지역문화진흥팀(044-864-9727)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정분 기자  jbseoch@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한솔동 새미녀회 아름다운 손길
행정수도 염원을 담아서
[포토]한반도를 품은 강원도의 힘
[포토] 과속운전 금물, 커브길에 누운 차량
[포토] 사진으로 보는 정선5일장
청소년 보호 및 젠더폭력 예방 민·관·경 야간순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