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소정면 주민 50여명이 꾸미는‘우리 마을 공연단’무대도 함께 열려

세종시문화재단, 찾아가는 아트트럭 6일 소정면에서 <인디클래식과 팝페라>개최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인병택)은 오는 6일 오후 7시부터 소정면사무소에서 찾아가는 아트트럭 ‘2018 세종 컬처로드’ 3회차 공연을 개최한다.

7월 찾아가는 아트트럭 포스터(문화재단 제공)

이번 공연에는 클래식 그룹 <낯선 시간>과 성악가 정현수가 출연하여 정통클래식을 편하게 재해석한 인디클래식과 귀에 익숙한 화려한 팝페라를 90분 동안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소정면 주민들이 직접 출연하는 ‘우리 마을 공연단’ 무대에는 주민자치프로그램인 실버댄스, 벨리댄스, 풍물단, 색소폰 공연 등 주민 50여명이 함께한다.

문화재단은 ‘일상에서 즐기는 문화예술’을 위해 아트트럭 1부 공연은 지역 주민이 스스로 만드는 무대로, 2부는 전문 예술인의 공연을 관람하는 무대로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공연 기획 단계부터 주민대표들과 함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여 주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무대로 만들고 있다.

이번 공연을 함께 준비한 김선각 소정면장은 “주민자치위원회, 세종시문화재단과 함께 평소 문화활동이 어려운 주민들을 위해 좋은 기회를 마련할 수 있었다”면서 “세종시에서 가장 조용하고 고즈넉한 소정면에서 초여름 밤 멋진 추억을 만드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소정면은 주민 2700여명이 거주하는 세종시에서 가장 작은 면지역으로 주변이 숲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마을 고유의 역사와 전통이 잘 보존되고 있다.

세종시 곳곳을 찾아가는 ‘2018 세종 컬처로드’는 문화불균형 해소를 위해 그 동안 전동면, 부강면을 거쳐왔고, 4회차 공연은 9월에 금남면 호탄리 마을입구에서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퓨전국악>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다윈난 개화
[포토] 별들이 흐르는 충북도의회 청사
[포토]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대한적십자사 특별회비 전달
[포토] 세종시 금강수변상가 상인들 최민호 시장! 상병헌 의장 감사 현수막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