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복지세상
세종시 독립유공자 예우 갖춘다

3.1운동 100주년 독립유공자 예우 갖춘다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달기·임우철 지사 세종명예시민 선정

[세종인뉴스 서정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올해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지역 출신의 독립유공자에 대한 예우를 강화한다.

시는 일제에 항거해 대한민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달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세종시 이춘희 시장을 대신한 복지정책 과장이 독립유공자 자택을 방문 위로하는 모습(사진제공=세종시청)

이에 따라 27일 이춘희 시장이 독립유공자 고(故) 김익시 선생의 자녀 김정자 씨 댁을 방문해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를 전달했다.

김익시 선생은 1919년 3월 11일 경북 칠곡군 북삼면 숭오동에서 예수교도를 중심으로 면민을 규합해 3월 12일 약목장날을 기해 독립만세운동을 계획하던 중 피체되어 징역 6월을 선고받은 독립유공자다.

김 선생은 대한민국 독립을 위해 힘쓴 공적이 인정돼 지난 1992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시는 관내 거주하고 있는 독립유공자 유족 27명에 대해 3월 중 독립유공자 명패달기를 완료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시는 세종시 출신의 임우철(99세) 애국지사에게 ‘세종시 명예시민증’을 수여했다.

임우철 애국지사는 구 연기군 남면 출신으로 1941년 일본에서 수학할 당시 동급생들과 일제 ‘내선일체’의 허구성을 비판하고 민족의식을 함양하는 등 독립운동을 한 혐의로 징역 2년6월형을 선고받았다.

이춘희 시장은 “대한민국의 독립은 3.1운동처럼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노력으로 이룰 수 있었다”며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28일 열리는 재현행사 개막식을 비롯한 많은 기념행사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정분 기자  jbseoch@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할미꽃을 아시나요
바르게살기운동 세종시협의회 새해 활동 다짐
[포토]적십자 사랑담은 김장김치 준비 끝
[포토] 대선공약 이행촉구 요구하는 공무원노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을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