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복지세상
세종시 6-4생권 복합커뮤니티센터 6월 착공한다

행정중심복합도시에 14번째 복합커뮤니티센터 들어선다

올해 6월 착공을 거쳐 2021년 상반기 완공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통합주민공동시설(복합커뮤니티센터)은 기초 생활권별로 특성을 고려하여 특색있는 시설을 차별 배치하고 소통·만남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으로 주민들의 다양한 예술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해밀리(6-4생활권)에 행정·문화·체육·복지를 아우르는 서비스 센터인 복합커뮤니티센터가 들어선다. 행복도시에 계획된 총 22개 복합커뮤니티센터 중 14번째이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 청장 김진숙)은 ‘해밀리 복합커뮤니티센터’의 설계를 완료하고, 19일(화) 조달청에 건축공사 발주를 요청하였다고 밝혔다.

이 시설은 사업비 455억원을 들여 부지면적 9925㎡에 지상3층, 지하2층에 연면적 1만2187㎡ 규모로 건립되며 주민센터, 보육시설, 다목적체육관, 도서관, 문화사랑방과 함께 악기연습실 등이 설치된다.

특히, 실내에 인공암벽장, 요가(필라테스) 및 경주로(러닝트랙) 등을 설치하여 다른 복합커뮤니티센터와 차별화하고, 도서관에는 계단식 열람공간(브라우닝데크)를 조성하여 개방성과 편의성을 높인 것이 돋보인다.

해밀리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이번 건축공사 발주를 시작으로 6월 업체 선정과 착공을 거쳐서 2021년 상반기에 준공된다.

김진숙 행복청장은 “5․6생활권에 처음 들어서는 복합커뮤니티센터인 만큼, 모든 주민들이 늘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잘 꾸며서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할미꽃을 아시나요
바르게살기운동 세종시협의회 새해 활동 다짐
[포토]적십자 사랑담은 김장김치 준비 끝
[포토] 대선공약 이행촉구 요구하는 공무원노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의 가을
행복한 경찰관들의 승진 임용식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