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행복복지세상
세종시 장애인·비장애인 어울림 거북이 대회

장애인·비장애인 생활체육으로 하나 됐다

26일 어울림거북이대회…생활체육·전통놀이 체험코스 운영

[세종인뉴스 서정분 기자]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 되는 ‘제4회 세종특별자치시 어울림거북이대회’가 26일 세종호수공원 일원에서 시민과 운영 관계자 등 4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세종시장애인체육회가 주최‧주관한 이번 대회에서는 이강진 세종시장애인체육회 부회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류정섭 세종시 부교육감이 참석해 대회에 참가한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격려했다.

이날 대회는 세종호수공원 산책로를 따라 슐런, 조정(로잉머신), 디스크골프, 보치아 등 비장애인들이 평소 접해보지 못했던 장애인생활체육 종목을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뿐만 아니라 시민 누구나 쉽고 재밌게 즐길 수 있는 윷놀이, 제기차기, 참참참, 병뚜껑 치기, 딱지치기 등 15개 종목의 체험코스가 마련돼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하나 되는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세종시 호수공원에서 열린 문화공연을 즐기는 세종시민들(세종인뉴스 자료사진)

식후 공연 또한 참가자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세종시 장애인자립생활센터 ‘페토’ 밴드 팀의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참가자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레크리에이션이 이어지며 대회 분위기를 달궜다.

이강진 정무부시장는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어울림거북이대회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화합하는 소통의 장으로 자리매김 했다”며 “이번 대회를 계기로 앞으로도 장애인 생활체육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를 이해하고 용기를 북돋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어울림거북이대회의 원활한 대회 진행 및 운영을 위해 여성예비군중대와 203특공여단, 1365자원봉사센터, 남서울대학교 스포츠비즈니스학과, 우송대학교 스포츠재활학과, 고려대학교 국제스포츠학부 학생들이 자원봉사자로 참가해 대회의 의미를 더했다.

서정분 기자  jbseoch@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활짝 핀 아프리카튤립나무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설 연휴 앞두고‘폭죽 꽃’인기
[포토] 세종시 제공 북극한파 속의  명소 설경
비암사 극락보전, 세종시 최초 국가지정 건축문화재 보물 지정 예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