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중요
뉴스전문포털, ‘2019 하반기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신청기간 연장뉴스전문포털, ‘저널리즘의 품격 향상 및 포털의 공익적 기능’ 활성화

뉴스전문포털, 기존 포털 한계점 극복하고 ‘언론이 상생할 수 있는 방안’ 마련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뉴스전문포털은 ‘2019 하반기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신청 접수기간을 9월 30일까지 연장한다.

◇‘뉴스탠스-뉴스검색제휴’ 9월 30일까지 접수기간 연장… 홈페이지 정식 오픈 ‘10월 7일’

뉴스전문포털의 뉴스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뉴스전문포털제휴평가위원회(이하 뉴스전문포털제휴평가위)’ 이치수 평가위원장(현 세계언론협회 회장 겸 대한인터넷신문협회 회장, 국제정책연구원 이사장)은 “최근 개최된 회의에서 뉴스전문포털 입점을 희망하는 더 많은 언론매체들에게 기회를 주고자 그동안 제기돼 왔던 접수기간 1개월 연장 건이 통과되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2019년 하반기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접수마감은 기존 8월 31일에서 9월 30일까지 연장되며, 홈페이지 정식 오픈 일정 역시 10월 7일로 변경됐다. 또한 입점을 희망하는 언론매체들의 부담을 경감시켜주고자 심사에 필요한 각종 절차 및 서류 등이 간소화됐다.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신청 자격 및 제출서류

뉴스전문포털의 신청 자격은 인·허가를 받은 후 1년이 지난 매체 또는 등록 이후 1년이 경과한 매체로서 방송사업자, 신문사업자, 뉴스통신사업자,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자, 정기간행물사업자, 인터넷신문사업자 등이다.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신청 제출서류는 △신청 매체 소개서(형식 자유) △제휴 신청서 △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심사규정 동의서 △알찬정보Zone 운영규정 동의서 등이다.

먼저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를 원하는 매체는 ‘신청 매체 소개서’를 작성하여 전용메일로 보내야 한다. 신청 매체 소개서의 형식은 자유이며, A4용지 1장~3장(10pt) 분량으로 포함해야 할 항목은 언론사명(제호), 대표자명, 대표자 연락처, 담당자명, 담당자 연락처, e-mail, 홈페이지 주소, 매체 소개내용 등이다.

◇뉴스전문포털 공식SNS업무지원센터(카카오톡-문자만 가능) 개설

뉴스전문포털은 최근 ‘뉴스전문포털 공식SNS업무지원센터(카카오톡)’를 별도 개설하고 입점 및 입점을 희망하는 매체들을 위한 각종 서비스지원을 강화한다.

◇1차 평가 ‘뉴스검색 제휴’ 심사 결과 10월 중 발표… 2차 평가 ‘뉴스탠스’ 심사 결과 11월 발표

심사 및 평가는 객관성과 공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규정에 따라 진행되며, 매체의 심사기간은 최소 1주에서 최장 12주로 규정되어 있으나, 이번 하반기 심사는 개별 언론사에 대한 서류 접수 및 검토가 끝나는 대로 동시에 진행된다. 또한 심사기간은 신청매체 수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뉴스검색제휴’는 1차 평가 단계에서 진행하게 되며 평가 점수는 총 100점 만점에 70점 이상을 받아야 제휴할 수 있다. ‘뉴스검색제휴’를 신청한 매체의 사전 평가가 끝나면 뉴스전문포털의 뉴스검색제휴 서비스 가등록(IR: Interim Record) 권한을 부여 받는다. 이후 각 분야별 전문 심사위원들과 평가 모니터단의 모니터링을 통해서 적격여부를 심사 받는다. 1차 평가의 최종 결과는 10월 중 발표될 예정이며 개별 통보된다.

뉴스전문포털의 첫 화면인 메인화면에 노출되는 ‘뉴스탠스 제휴’는 2차 평가를 통과한 매체에 한한다. 2차 평가에서는 평가 점수 총 100점 만점에 80점 이상을 획득해야 제휴가 가능하다.

규정에 따르면 ‘뉴스탠스 제휴’를 신청한 매체가 1차 평가를 통과한 경우에 뉴스전문포털의 메인화면 ‘뉴스탠스’에 임시 등록될 수 있는 가등록(IR: Interim Record) 권한을 부여 받게 된다. 이후 각 분야별 전문 심사위원들과 평가 모니터단의 모니터링을 통해서 적격여부를 심사 받는다. 이후 2차 평가를 통과한 매체에는 ‘뉴스탠스’ 입점 기회가 부여된다. 2차 평가의 최종 결과는 11월 중 발표될 예정이다.

◇가치있는 뉴스 알찬 정보의 뉴스 많이 생산 매체에 ‘뉴스탠스’ 입점 기회 부여

특히 ‘뉴스탠스-뉴스검색 제휴’ 신청시 가치있는 뉴스, 알찬 정보가 있는 뉴스를 많이 생산한 매체는 ‘뉴스탠스’에 입점할 수 있는 가산점이 추가로 부여된다.

◇뉴스전문포털, ‘저널리즘 품격 향상 및 포털의 공익적 기능’ 활성화

뉴스전문포털제휴평가위 이치수 평가위원장은 “뉴스전문포털은 ‘뉴스탠스’를 새롭게 도입했다. 특히 세계 최초로 가치있는 뉴스, 알찬 정보가 담긴 뉴스를 각 분야별로 데이터베이스화한 ‘알찬정보Zone’은 뉴스전문포털 만의 특화된 서비스”라며 “앞으로 우리의 포털 문화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 평가위원장은 “뉴스전문포털은 그동안 문제점으로 지적되어온 저널리즘의 품격을 향상시키고 포털의 공익적 기능을 활성화하여 새로운 포털 문화를 만들어 가는 데 노력하겠다”며 “국내외를 막론하고 미디어 환경이 급변하고 있는 만큼 뉴스전문포털이 중심이 되어 현 포털의 한계점을 극복하고 상생할 수 있는 방안들을 준비해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전문포털제휴평가위원회의 한 관계자는 이치수 평가위원장은 프로젝트 등의 기획 입안 및 평가 분석 전문가로서 창의적이고 탁월한 기획력, 온화한 카리스마와 강력한 추진력을 겸비한 전략가로 알려져 있다고 전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세종시교육청, 기초학습 안전망 구축 계획 발표
[포토] 주차장에서 맺은 사회복지 증진 발전 협약식
[포토] 할미꽃을 아시나요
바르게살기운동 세종시협의회 새해 활동 다짐
[포토]적십자 사랑담은 김장김치 준비 끝
[포토] 대선공약 이행촉구 요구하는 공무원노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