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교육 일반
세종시 학부모들 손뜨개하며 양육 스트레스 날려요

세종시교육청,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 힐링 프로그램 운영

오는 10월 21일까지 총 10회에 걸쳐 손뜨개로 생활용품 만들기 과정

세종시교육청이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의 취미와 자기계발 기회를 제공하고 학부모 간 공동체 모임을 통해 양육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달 학부모들이 세종시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진행하는 힐링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손뜨개를 하고 있는 장면(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평소 자녀 돌보기에 바빠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갖기 어려웠던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들을 위해 세종시교육청이 ‘힐링의 시간’을 마련했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의 취미와 자기계발 기회를 제공하고 학부모 간 공동체 모임을 통해 양육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관내 특수교육대상학생을 자녀로 둔 학부모 20명을 대상으로 지난 9월 16일부터 오는 10월 21일까지 총 10회에 걸쳐 세종시특수교육지원센터(세종시 종촌종합복지센터 2층) 진로직업실에서 진행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소담 아뜰리에 공방의 장경아 강사를 초빙해 ‘손뜨개를 이용하여 생활용품 만들기’를 주제로 ▲네트백 ▲바구니 ▲수세미 ▲보틀커버 4가지 작품을 만들게 된다.

학부모들은 처음엔 서먹한 분위기에서 코바늘 기초부터 배우기 시작했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 담소를 나누며 연수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서툴게 코바늘을 잡으며, 함께 모인 학부모님들과 작품을 만들기 위해 집중하는 시간이 행복했다”며, “같은 아픔을 안고 있는 학부모들과 함께 모여 서로의 이야기를 나누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편안해졌으며, 이 시간에 만든 작품들을 생활 속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도 있어 일석이조의 연수가 됐다”고 말했다.

신명희 과장은 “앞으로도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들의 마음을 헤아리고 어루만질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행복청 박무익 차장, 청주국제공항 도로현장
[포토]공무원노조 해직자 행안부 앞에서 절규어린 집회
[포토] 국방부 선정, 최극강 육군,해병대,공군 용사 위용
[포토] 행복도시 세종사진전 공모 수상작품
[포토] 2019년 제3차 행복도시 광역계획권 교통협의회
[포토] 세종시교육청, 기초학습 안전망 구축 계획 발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