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태풍 미탁 피해지역 자원봉사에 나선 세종시 봉사자들

제18호 태풍‘미탁’피해지역 자원봉사활동

태풍 미탁 피해지역 복구 봉사활동에 나선 세종시 자원봉사자들이 지난 6일 경북지역 봉사활동에 나섰다.(사진제공=세종시 복지정책과)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종복)는 6일 세종시 내 자원봉사자 80여명과 함께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가 큰 경북·울진지역의 피해복구 지원에 나선다.

이번 태풍으로 울진지역에는 시간당 104.5m의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주택 붕괴로 사망 2명, 주택피해 900가구(침수 897, 전파2, 반파1), 이재민 238명이 발생했다.

이에 세종시 자원봉사자 80여명은 침수 주택 청소, 마을 골목길 토사 제거 등 피해복구 작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행복청 박무익 차장, 청주국제공항 도로현장
[포토]공무원노조 해직자 행안부 앞에서 절규어린 집회
[포토] 국방부 선정, 최극강 육군,해병대,공군 용사 위용
[포토] 행복도시 세종사진전 공모 수상작품
[포토] 2019년 제3차 행복도시 광역계획권 교통협의회
[포토] 세종시교육청, 기초학습 안전망 구축 계획 발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