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교육 클릭이슈
세종시교육청, 전국 최초 산업안전보건 위험요소 표본조사 실시

세종시교육청, 전국 최초 급식실 근로자를 위한 「산업안전보건 위험요소 표본조사」실시

근골격계유해요인조사, 안전·보건위험성평가 추진

세종시교육청이 전국 시·도교육청 중 최초로 ‘근골격계유해요인조사 및 안전·보건위험성평가 표본조사’를 실시한다. 사진은 세종한 한 학교에서 관계자들이 「산업안전보건 위험요소 표본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장면(사진제공=세종시교육청)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전국 시·도교육청 중 최초로 ‘근골격계유해요인조사 및 안전·보건위험성평가 표본조사’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실시하는 표본조사는 신뢰성을 높이고자 산업안전보건전문기관과 지난 10일부터 3회에 거쳐 세종시 총 3개교를 대상으로 추진한다.

근골격계 유해요인조사는 ‘산업안전보건법’제24조 제1항 5호에 따라 3년마다, 안전·보건위험성평가는‘산업안전보건법’제41조의2에 따라 실시하는 사업으로 전국에서 세종시교육청이 최초 실시한다.

표본조사는 영양교사, 영양사, 조리사 등 학교급식관계자를 대상으로 ‘우리 조리실의 위험한 곳은 어디인지, 어떤 사고가 많이 발생하는지, 작업자세는 어떤지, 근골격계 증상은 무엇인지’등 실제 작업과 관련된 유해위험요인을 조사하여 그 결과를 바탕으로 작업환경개선에 필요한 조치를 추진하게 된다.

표본조사 실시대상 3개교는 ‘제2회 산업안전보건위원회’에서 심의·의결을 통해 선정했으며, 급식인원과 업무강도를 고려하여 1식(초등), 2식(고등), 3식(고등) 각 1개교씩 총 3개교를 대상으로 선정했다.

조사는 임의의 시간을 간격으로 작업사항을 직접 관측하는 Work Sampling방법으로 산업위생기술사와 산업안전기술사 자격을 갖춘 전문기관과 연계하여 RURA, REBA(직업적 근골격계 관련 작업자세에 대한 인간공학적 평가 기법) 등을 통해 노사가 함께 현장 조사를 실시한다.

세종시교육청은 노사가 함께 표본조사를 진행하는 만큼 급식실 내 유해위험요인을 다각도로 식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재해 예방 측면에서 큰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한택 교육복지과장은 “업무강도가 높은 급식소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근골격유해요인조사 및 안전·보건위험성평가를 통해 위험성으로부터 근로자를 사전에 보호하고, 학교단위로 실시하는 조사를 개선함으로서 학교의 업무 부담 해소와 효율성이 제고될 것”이라고 말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양혜경 2019-10-17 12:35:11

    저 또한 학교 실무사입니다 근무중 사고로 얌쪽 다리를 다는데 눈으로 삼처가 확인되는 피해만 산재가 되고 10년 넘게 힘든 노동으로 망가져간 오른쪽 무릎 연골파손 수술은 산재 인정 할 수 없다는 근로복지공단의 산재 결과로 병가에 연가 무급휴가를 써서 수술 치유기간을 연장할 수 밖에 없는게 현 급식실 조리실무사들의 실태입니다.속으로 범들어 가는 골격계 질환은 산재 제외 대상이다 보니 개인 비용으로 치료를 받고 무급으로 재활을 해야합니다. 열심히 일하다 아픈 몸은 아무도 알아 주지않는 이런 노동현장의 실정이 근로자들을 두번 죽이는 일   삭제

    포토
    [포토] 해병대세종시전우회 김재식 회장 재선출
    [포토] 2020년도 수능시험 전국 일제히 치뤄
    [포토] 충남 공주 갑사 하늘을 나는 드론 비행
    [포토] 초평호수가 품은 형형색색의 가을
    [포토] 겨울을 재촉하는 갑사의 가을
    [포토] 세계에서 가장 큰 옥상정원에서 함께 한 행복청장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