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클릭이슈
민주당 내년 총선 앞두고 세종의사당 이슈화 본격

민주당 세종의사당특위-국회 운영위 공조 강화

6일 국회서 연석회의…국회법 개정·설계용역비 증액 등 논의

세종특별자치시 국회분원 후보지 예정지역 이미지 지도(사진제공=세종시청)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국회 세종의사당 추진특별위원회(공동위원장 이해찬·박병석 의원)와 국회 운영위원회 위원들이 6일 서울 여의도에서 연석회의를 열고,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설치에 뜻을 모았다.

이날 연석회에 참석한 의원들은 국가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행정의 비효율성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빠른 시일 내에 세종의사당이 설치돼야 한다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박병석 공동위원장은 “세종의사당 설치는 여야의 문제도,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문제가 아닌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이라는 대의에 따른 것”이라며 “행정의 비효율성을 지적하면서 세종의사당의 이전을 반대하는 것은 앞뒤도 맞지 않고, 대의에도 어긋난다”고 지적했다.

특위 간사를 맡고 있는 조승래 의원은 “오늘 오전 국회에서 시민단체와 함께 기자회견을 열어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반영을 촉구했다”며 “자유한국당이 지역에서는 국회 세종의사당을 추진하겠다고 이야기하고 서울에서는 100대 문제사업에 넣어 추진을 반대하고 있는데 어떤 입장인지 분명히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날 연석회의에서는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설치를 위해 현재 운영위에 계류 중인 국회법 통과를 위한 세종의사당특위와 국회 운영위간 공조를 강화할 것을 천명했다.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후보지역 예정지(사진제공=세종인뉴스)

이외에도 위원들은 ▲세종의사당 설계용역비의 증액반영 ▲세종의사당 부지 현장방문 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이 자리에 함께 참석한 조상호 세종시 정무부시장은 이번 20대 국회에서 세종의사당 건립 계획을 신속하게 확정하고, 국회법 개정안이 처리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조상호 정무부시장은 “이번 연석회의로 지난 2016년부터 국회법 개정안이 계류된 국회 운영위가 세종의사당 설치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앞으로도 여야가 적극적인 논의를 통해 20대 국회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이끌어 낼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이번 회의에는 박병석(공동위원장), 이상민, 박완주, 송갑석, 조승래 의원 등 세종특위 의원들과 이원욱, 박찬대, 김정호, 이규희, 서삼석, 임종성 의원 등 국회 운영위원이 참석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무등산 증심사 가는 길
연세초 한빛도서관 개관식에 캘리그라피 작품 기증 미담
[포토] 행복청,복합편의시설 주민설명회
[포토] 제2회 세종시검도회장기 대회, 승자는?
[포토] 1억원 이상 고액 기부 세종 아너소사이어티 탄생
[포토] 세종시공동모금회 사랑의 성금 모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