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클릭이슈
행복청,간선급행버스체계 및 광역버스 이용객 1,234만 명 돌파

2019년 간선급행버스체계 및 광역버스 이용객 1,234만 명

간선급행버스 이용객 703만 명, 광역버스 이용객 531만 명으로 전년 대비 약 13% 증가

세종시 도입 전기굴절버스 시승행사[자료사진]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이하 행복청)은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간선급행버스체계(BRT/간선급행버스체계(BRT : Bus Rapid Transit) : 900번, 99번, 1001번) 및 광역버스(광역버스 : 757번(이전751번), 1000번, 1002번, 1004번, 1005번)이용객 수가 2018년 1,000만 명 돌파(1,096만 명)에 이어 2019년은 전년 대비 약 13% 증가한 총 1,234만 명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 했다고 밝혔다.

행복도시에는 900번, 990번, 1001번 3개 간선급행버스 노선이 운행 중이며, 목적지까지 막힘없이 제시간에 갈 수 있는 장점으로 인해 2018년 629만 명에서 2019년 703만 명으로 이용객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특히, 2018년 2월부터 신규 운행을 시작한 내부순환 간선급행버스 900번이 신도심의 각 생활권을 연결하여 줌으로써 행복도시 대중교통 접근성을 개선하여 이용자 증가에 큰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행복도시에는 간선급행버스 이외에도 광역버스가 세종시∼대전 유성구(반석) 및 청주공항을 운행하고 있으며, 2018년 467만 명에서 2019년 531만 명으로, 행복도시와 대전 및 청주 간 대중교통 이용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행복청은 지금까지 내부순환 간선급행버스운행, 첨단정류장 운영개시, 친환경 대용량 간선급행버스차량 운행 등을 통하여 이용자 편의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

김상기 행복청 교통계획과장은 “앞으로도 대중교통 이용편의를 위해 기존의 사업을 계속 추진하는 한편 광역대중교통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광역노선 확충․증차, 편리한 환승시설 설치, 광역 통합환승요금체계 시행 등의 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동영상]버디펫,신제품 켓시피 첫 공개 성공적 펀딩 종료
[동영상]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 재택근무 기업 지원
[동영상]블록버스터급 오픈 월드 RPG 게임 ‘Kenshi’, 28일 한국어 버전 출시
[동영상]21대 총선 유권자 표심은 세대 교체로 정치혁신해야
[포토] 무등산 증심사 가는 길
연세초 한빛도서관 개관식에 캘리그라피 작품 기증 미담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