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총선] 막말위기,홍성국 후보 구하기 나선 이해찬 대표막말논란의 홍성국 후보 구출에 직접 나선 이해찬 지역구 국회의원

이해찬 민주당 대표, 홍성국 세종갑 후보 후원회장 맡기로

이해찬 당대표, “세종 위해 꼭 필요한 인재, 당원들이 많이 도와달라”

이해찬 의원은 최근 성비하 막말 논란의 중심에 선 홍성국 예비후보에 대한 신뢰를 후원회장을 맡아 과시했다. 위기에 빠진 홍성국 후보 구하기에 직접 나섰다.(사진제공=홍성국 후보 선대본)

[세종인뉴스/정치/편집국] 더불어민주당 홍성국 세종시갑 예비후보가 지난 19일 후원회를 결성했다고 밝혔다. 후원회장은 세종시 현역 의원인 7선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맡았다.

후원회장을 맡은 이해찬 당대표는 “홍성국 후보는 우리 당과 세종시 발전을 위해 당에서 모신 소중한 인재”라고 소개하며 “당 대표이자 세종시의 현역 의원으로서 홍성국 후보의 압도적인 총선 승리를 위해 기꺼이 후원회장을 맡게 됐다”고 배경을 밝혔다.

또한 “홍 후보와 민주당이 압승할 수 있도록 세종당원들이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홍성국 후보는 “후원회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보내주신 믿음과 기대에 깊은 책임감을 갖고 선거에 임하겠다”면서 “반드시 세종을 세계적인 도시로 도약시켜 노무현 대통령과 이해찬 대표의 뜻을 이어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지난 더불어민주당 세종시 총선 예비후보로 나선 윤형권 전 시의원이 홍성국 예비후보의 저질 막말에 대해 기자회견을 자청하면서 촉발된 “막말 논란의 당사자인 홍성국” 예비후보에 대해 이해찬 의원이 후원회장을 직접 맡았다는 점에서 민주당은 총선 후보 교체에 대한 생각이 전혀 없음을 보여 주어 향후 윤형권 예비후보의 대응도 주목된다.

지난 19일(목) 세종시 을 선거구 예비후보 경선에서 이해찬 의원의 최측근이었던 이강진 전 보좌관의 경선 낙선으로 총선 이후 원외 정치인으로 내려오면서 향후, 세종시 정치 전반에 관한 영향력이 감소될 것이 분명한 상황에서 홍성국 예비후보의 막말 논란에 대해 후원회장을 맡아 정면 돌파 의지를 분명하게 밝힌 것은 홍 후보 마저 밀리면 이해찬 의원의 입지가 확연하게 축소 될 것을 우려한 결정이라는 분석이다.

이해찬 대표가 현역 국회의원의 마지막이 될 수도 있는 정치권력의 끝 자락에서 '막말 폭로 위기에 빠진 홍성국 후보 구하기'에서 역량을 발휘하며 세종시 갑ㆍ을 2곳의 선거구에서 승리를 견인하면서 2018년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에 힘 입어 세종시 지방선거 싹쓸이를 한 전승신화를 재현할 수 있을지 선거귀재라는 이해찬 대표의 마지막 선택에 세종시 유권자들의 결정이 주목받고 있다.

편집국  rokmc48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zzz 2020-03-20 15:24:14

    미통당 후보가 저런말했으면 물고뜯고 난리났을텐데
    자기편이라고 쉴드치는거봐 기가차다 공찬할 인물이 그렇게없냐   삭제

    포토
    [동영상뉴스]현대자동차, ‘올 뉴 아반떼’ 세계 최초 공개
    [동영상 뉴스] 행복도시, 광역BRT 노선 계획, 광역도로 3개노선 개통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결정, 공주시의회 반발 심화
    [포토] 코로나 바이러스 공포에 텅빈 한국경제
    [포토] 행복청 코로나19 대응 현장 방문 점검
    [동영상] 백제문화제 격년제 개최 공주시민 반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