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브리핑
세종시, 중앙녹지공간 교통불편 해소 대책 발표청사주차장-수목원 순환버스 운행

이번 주말부터… 세종시 중앙녹지공간 교통난 해소 착수

정부청사·SCC·국립도서관 등 인근 주차장서 환승 가능

20일간 계도 거쳐 11월부터 수목원 인근 불법주정차 단속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건설교통국은 22일(목) 오전 기자 브리핑을 통해 ‘중앙녹지공간 교통불편 해소 대책’에 대해 발표했다.

김태오 국장은 지난 10월 17일(토) 국립세종수목원이 약 8년의 공사를 마치고 개장하였으며, 토‧일요일 이틀 동안 2만명이 넘는 시민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러나 일시에 방문자가 몰리면서 수목원 일대에 극심한 주차대란과 교통혼잡이 빚어지고 시민들께서 많은 불편을 겪었다며(수목원 주차장 및 중앙공원 주차장까지 모두 개장), 중앙녹지공간 교통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긴급대책을 수립, 이번 주말(24일)부터 시행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어 현재 국립세종수목원의 동시 입장 가능인원은 5천명이고, 주차면수는 1,000대 수준(중앙공원 주차장 포함)으로, LH가 인근에 마련한 임시주차장을 포함해도 주차가능 대수는 약 1,300대에 불과하다며 지난 주말 수목원 주차장 이용 상황을 분석한 결과, 시간대에 관계없이 주차장이 항상 가득 차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세종시는 대중교통을 긴급 투입하여 국립세종수목원 등 중앙녹지공간 일원의 주차난과 교통난을 최소화하겠다며, 이번 주말부터 연말까지 토·일요일과 공휴일 08시부터 19시까지, 호수공원 제2주차장 등 6개 주차장과 수목원까지 10~15분 간격으로 순환(셔틀) 마을버스를 운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운행 경로는 산업통상자원부 인근 옥외주차장(13-2동)에서 출발하여 국립도서관, 세종컨벤션센터 주차장 등을 경유하여 수목원 정문까지 운행할 예정이며, 주차장은 정부세종청사 옥외주차장, 국립도서관, 세종컨벤션센터 등 6곳을 더하면 주차면수가 1,517면에 이르는 만큼, 이들 주차장들에 주차하고, 순환버스를 적극 이용해 주길 당부했다.

또 인근 주차장들을 연말까지(수목원 무료입장 기간) 계속 개방하는 한편, 수목원과 중앙공원 인근 빈터에 임시주차장을 추가 조성하기 위해 관계기관(정부청사관리소 및 LH)과 협의 중에 있다고 밝혔다.

국립수목원을 방문하는 22일 시민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한 긴급 교통 대책을 발표하는 김태오 건설교통 국장

김 국장은 시내버스의 경우는 고운동에서 반곡동, 세종터미널까지 운행하는 221번의 노선을 조정하여, 지난 16일부터 수목원 입구를 경유해 15분 간격으로 운행하고 있다며, 자전거를 타고 접근할 수 있도록 중앙공원과 수목원 입구에 대여소 4개소를 설치하여 어울링과 일레클 150대를 둘 수 있도록 하였으며, 중앙공원 개장시 공원 안에 어울링 50대를 배치하고, 이용이 많으면 추가로 어울링·일레클을 배치하겠다는 계획도 함께 밝혔다.

또한 수목원 인근의 교통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앞으로 20일간 주정차 단속에 대한 계도를 실시하고, 11월부터는 세종경찰서와 함께 단속을 시작하겠다며, 수목원 동시 입장객은 5,000명으로 이용자 분산이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시민들께서 이용객 현황을 확인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안에 세종시 스마트포털인 세종엔(http://www.smartsejong.kr)에 이 내용을 추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세종수목원과 중앙공원은 면적이 각각 65만㎡, 52만㎡으로 내부 이동수단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되고(수목원 : 65만㎡, 중앙공원 1단계 : 52만㎡, 중앙공원 2단계 : 88만㎡) 있고, 중앙공원은 세종시가 행복청으로부터 이관받아 운영할 예정으로, 개장과 함께 공공자전거와 전기자전거(일레클), 자율주행 미니버스 등 다양한 교통수단을 도입할 방침(자율주행셔틀 : 4명 탑승 가능한 미니버스 2대를 중앙공원 내부에서 운행 예정)도 함께 밝혔다.

다만 수목원은 산림청이 운영하는 곳으로 산림청측은 수목 보호를 위해 자전거와 킥보드등은 허용하기 어렵다는 의견을 밝혀왔다며, 세종시는 향후 중앙공원(중앙공원에는 자율주행셔틀 차도와 관리도로 등 기반시설이 구축돼 있음)과 수목원을 연결하는 전기 셔틀버스 도입을 검토하고 있으며, 셔틀버스 도입시 보행자와 내부 교통수단 이용자 모두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안전대책도 함께 강구하겠다며 시민 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한 긴급대책을 발표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