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클릭이슈
국민의힘·세종시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국민의힘·세종시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미이전‧신설 중앙행정기관 추가 이전 건의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이 26일 국민의힘-세종시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과 국비 확보사업 등을 설명하고, 제1 야당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11월 예산 국회를 앞두고 개최된 야당과의 첫 예산정책협의회는 충청권 4개 시도가 대전시청에 모여 각각 국민의힘 지도부에게 제안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춘희 세종시장이 건의한 핵심현안은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미이전·신설 중앙행정기관 이전 및 설치 ▲세종시법·행복도시법 개정 ▲충청권 광역철도망 구축 등이다.

국비 요청 사업에는 ▲조치원 우회도로 ▲세종벤처밸리산단 진입도로 ▲세종신용보증재단 설립 ▲부강역∼북대전 IC 연결도로 사업이 포함됐다.

이날 시 주요 참석자에 이춘희 시장을 비롯해 조상호 경제부시장, 이용석 기획조정실장이 자리했으며, 국민의힘은 주호영 원내대표, 이종배 정책위 의장, 추경호 예결위 간사, 김병준 세종시당위원장이 함께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가 행정수도로 거듭나기 위해 국회세종의사당과 미이전 기관의 추가 이전은 필수”라며, “국민의힘 당 지도부의 관심과 지지 속에서 세종시가 행정수도로 또 완전한 도시로 성장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시장은 “2년에 걸쳐 20억 (국회이전) 설계비가 책정돼 있지만, 예산집행을 못하고 있다”며, “입지와 규모가 국회에서 결정되지 않아 2년 이상 재이월은 안돼 금년 설계 작업에 착수되도록 물꼬를 터줄 것을 간곡히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예산국회가 곧 시작되는데 반영 못한 예산, 증액해야할 예산을 직접 듣고자 왔다”며, “세종시가 인프라가 미흡한 측면이 있지만 설치 목적에 맞도록 행정중심도시로 제 역할을 하도록 협력 하겠다”고 말했다.

이종배 정책위의장은 “전 세계에서 글로벌 행정도시를 만드는데 성공한 케이스로 (세종을)볼 수 있지만, 행정수도 완성엔 아직 부족”하다며, “지역 숙원사업 잘 파악해 정책위 예산심의와 입법정책 만드는데 참조하고 앞으로 관심가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추경호 예결위 간사는 “세종시 현안과 국비지원 사업 등을 경청하는 소중한 자리라고 생각한다”며, “국회 예산심사 과정에서 빠트리지 않고 챙기겠다”고 말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