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브리핑
세종시,13일부터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결정4인 가구 기준 100만 원 5월 13일부터 지급하기로 결정

“민생·경제지원대책 신속 집행에 역량 집중”

직접 피해 점포·소상공인·지역기업 지원 등 신청·지급 원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접수 대비·지원 대상 발굴 등 지원 총력

[세종인뉴스 차수현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고자 총 2,064억을 지원하는 민생·경제지원대책 추진에 행정역량을 집중한다.

시의 민생·경제지원대책은 ▲중앙정부와 함께 추진하는 긴급재난지원금을 비롯해 ▲확진자 방문 점포 등 직접 피해 지원 ▲소상공인 지원 ▲지역기업 지원 및 일자리 안정 ▲취약계층 지원 등으로 구성된다.

이 가운데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긴급재난지원금은 여야 협의를 거쳐 전국 2,170만 가구를 대상으로 4인 가구 기준 100만 원을 5월 13일부터 지급하기로 결정됐다.

이를 위해 시는 기초생활수급자, 기초연금수급자, 장애인연금수급자 등 취약가정에는 별도 신청 없이 4일 현금을 지급하고 나머지 가구는 11일부터 신청을 받는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직접피해 지원으로는 확진자 방문 음식점·카페 등 총 44곳에 업소당 100만 원씩 총 4,400만 원이 1차로 지급됐다.

추가로 국비 3억 700만 원을 활용해 업소당 최대 300만 원을 지급하는 2차분은 지난달 29일 기준 총 56곳이 신청을 마쳤으며, 적격 심사 후 순차적으로 지원금이 지급될 계획이다.

이외에도 직접 피해 지원 대책으로 추진 중인 입원·격리자 생활비 지원은 지난달 29일 기준 총 104건이 신청 접수돼 이 가운데 82건, 6,012만 원이 지급을 마쳤다.

코로나19 확산 및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매출 감소 등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을 위해서는 다각적인 지원 대책이 추진된다.

특히 소상공인 긴급경영안정지원금은 총 55억 원이 편성된 가운데 29일 17시 기준 7,242명이 신청서를 제출했으며 이 가운데 989건 4억 9,450만 원이 지급됐다.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로 7일 이상 휴업한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지원금도 총 8억 5,300만 원이 지급된다. 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시기별로 1차(4.6∼5.8), 2차(4.20∼5.29)로 나눠 각각 신청을 받고 있다.

현재 1차 지원 신청은 673건이 접수돼 이 가운데 610건, 3억 500만 원이 지급을 완료했다. 2차 지원 신청은 180건이 접수돼 기준 충족 여부를 검토 중이다.

이외에도 법인택시 종사자(253명)·문화예술인(약 400명) 등 사각지대 지원에 3억 2,600만 원, 공유재산 임대료 지원(49개 업체)에 1억 3700만 원, 착한가격업소 지정 확대(39곳)에 2,2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역기업 지원 및 일자리 안정을 위해서는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 사업으로 국비 30억 원이 지원되며,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은 220억 원이 이차보전 방식으로 지원된다.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 대상은 무급휴직 근로자와 특수형태 근로종사자, 프리랜서, 직업훈련 중단자 등으로 오는 6일까지 신청을 받아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최대 월 50만 원이 지급된다.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은 기존 경영안정자금 120억 원에 코로나 긴급경영안정자금 100억 원을 추가한 220억 원 규모로, 지난달 29일 기준 29개 업체에 86억 원이 지급됐다.

또, 올해 3월 기준 만 7세 미만 아동수당 수급자 3만 1,300명에게 지급되는 아동양육 한시지원 사업은 1인당 40만 원씩 총 129억 2,000만 원을 지원한다. 지난달 13일 기준 2만 9,307명(93%)이 지원을 받았다.

아동 긴급돌봄 사업으로는 어린이집과 지역아동센터, 아이돌봄서비스 등 시설별 방역지침 준수 및 종사자 상시 근무를 통해 긴급돌봄 체계를 유지하는 데 총 40억 900만 원이 지원됐다.

또, 코로나19로 실직, 휴폐업, 소득감소 등으로 생계유지가 곤란한 저소득 위기가구를 지원하는 위기가정 긴급복지 지원으로는 지난달 29일 기준 806가구에 4억 712만 원이 지급됐다.

이외에도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사업에 30억 1,600만 원, 노인일자리 사회활동지원에 5억 6,600만 원, 취약계층 방역물품 지원에 4억 1,000만 원, 저소득주민 생활필수품 지원에 2억 5,343만 원이 지원됐다.

이춘희 시장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에게 용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민생·경제지원대책 홍보, 지원 대상 발굴 등 신속한 집행에 행정역량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수현 기자  chaphung@naver.com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외교부, 독도의 아름다운 사계절 영상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