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클릭이슈
세종시의회 A 의원은 대시민 사과하고 의원직을 사퇴하라

[논평] 세종시의회 A 의원은 대시민 사과하고 의원직을 사퇴하라

[세종인뉴스 편집국] 코로나19 방역활동으로 정부와 각 지자체에 비상이 걸린 엄중한 시기에 충남 서산시에 위치한 카드게임방을 방문해 자신의 이름과 전화번호를 허위로 기재한 세종특별자치시의회 O모 의원에 대한 비난여론이 일고 있는 가운데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 이혁재)은 지난 18일(금) 논평을 내고 더불어민주당 소속 재선 시의원인 O모 의원에 대해 정부방역 활동에 역행한 행위에 대해 의원직 사퇴를 요구했다.

이 사건 관련 O의원에 대한 공식적인 논평을 낸 당은 정의당이 유일하다. 현재 세종시에는 정부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세종시당, 제1야당인 국민의힘 세종시당, 정의당 세종시당 등이 있다.

▶다음은 정의당 세종시당이 발표한 논평 전문이다◀

세종시의회 A 의원이 ‘코로나’ 감염증 확산으로 민감한 시기에 카드게임방을 방문하고 신분을 숨기기 위해 거짓 방문기록을 남겨 충격을 주고 있다. 

17일 언론사가 폭로한 보도를 종합하면, A 의원은 최근 충남 서산 모처에 있는 ‘홀덤’ 카드게임방을 방문했다. 신분을 숨길 의도가 아니었다면 거짓 성명과 연락처를 남기지는 않았을 것이다. 이는 정부 지침을 어기는 심각한 방역 교란행위다. 

‘홀덤’ 카드게임방은 포커게임을 할 수 있는 술집이다. 카드게임방 일부는 도박장과 같이 실제 수십만 원이 오고가는 도박에 가까운 게임을 하기도 하고 게임으로 취득한 돈을 불법 환전하는 곳도 있다. 

만약 A 의원이 방문한 카드게임방이 그러한 부적절한 곳이었다면, 방역 수칙 위반과 함께 준엄한 법의 심판을 받아야 한다. 

▶카드게임방의 적법성 여부를 떠나 A 의원은 거짓으로 성명과 연락처를 기재한 행위에 대해 공인으로서 책임을 져야 한다.

▶신분을 숨길 의도가 아니었다면 왜 허위로 방문기록을 남겼을까? A 의원 스스로 ‘부적절하다’라는 것을 인식했기 때문이다. 

방문처에 거짓 성명과 연락처를 남긴 것은 방역 교란행위이다. A 의원은 ‘코로나’로 고통받는 시민들의 신뢰를 스스로 깼다. 시민들이 배신감을 느끼고 있다. 

▶국가 방역 체계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는 A 의원의 행위는 반성한다는 말로 끝날 일이 아니다. 공인으로서 공개적으로 잘못을 시인하고 대시민 사과를 하길 바란다. 부끄러움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의원직을 사퇴하길 바란다. 

세종시의회는 윤리특위를 소집해 A 의원이 저지른 충격적이고 부적절한 행위에 진상 조사를 실시해야 한다. 실제 도박행위를 했는지, 거짓 방문기록을 남긴 의도는 무엇인지 등 방역 교란행위에 대해 철저히 진상을 밝혀야 할 것이다. 

소속 정당 더불어민주당도 윤리심판원에 제소해 A 의원을 징계하고, 재발방지를 위한 필요 조치를 강구하길 바란다. 

정의당 세종시당은 세종시의회 의장에게 정식으로 문제를 제기할 것이다. 세종시의회는 A 의원의 부적절한 행위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즉각적으로 조치를 취하길 바란다.

편집국  rokmc482@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세종시 소정면 곡교천 코스모스 작품 사진전
조각가 김승환, 이탈리아 코페티현대미술관에서 초대전 개최
[동영상 뉴스] 세계의 헤게모니 중국으로 이동하다
Z세대 아티스트 ‘썸머소울’ 동명의 곡 ‘틴더’ 발매 통해 노래로 탄생​​​​​​​
[포토]세종시119  천연기념물 왜가리 구조
[영상뉴스]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전문위원회 위촉식 개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