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행복복지세상
세종시 조상호 경제부시장·세종시사회복지 현장 의견 청취

세종시사회복지협의회 김부유 회장 복지 현안문제 등 설명

3일(수) 오후 세종시 경제부시장실에서 사회복지계 전반에 관한 의견을 청취한 조상호 경제부시장(사진중앙)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세종시사회복지협의회)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 조상호 경제부시장은 3일 오후 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김부유, 이하 협의회) 김부유 회장을 만나 세종시 복지현장의 다양한 의견들을 청취하고 복지 행정 분야의 예산 등에 깊은 관심을 표명하며 의견을 나누었다.

이날 조상호 경제부시장을 방문한 김부유 회장은 최근의 사회복지계 전반에 대한 설명과 함께 세종시복지정책에 대한 의견도 함께 전달했다.

동행한 협의회 이혜윤 사무처장은, 세종시 복지계의 전반적인 예산 상황에 대해 준비해 간 자료를 토대로 조 부시장에게 설명을 하며 사회복지계의 애로사항 등도 함께 전했다.

특히, 사회공헌센터의 중요성에 대한 부연 설명을 통해 협의회 내에 설치된 사회공헌센터의 역할과 그로인한 기업의 사회공헌기부 활동과, 개인의 기부 활동 증대 등에 끼친 영향을 설명하며 세종시의 관심과 지원이 사회공헌 활동의 역할에 큰 힘이 되어줄 수 있음을 설명하며 센터 구축에도 힘을 보태줄 것을 요청했다.

이어 김 회장은 최근 협의회가 중점 추진 중인 ‘세종시복지네트워크 구축사업’에 대한 설명을 통해 민간복지의 중심기관인 협의회 활동상황을 상세하게 설명하며 세종시 사회복지계 내부의 변화를 밝히며 복지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세종시의 행정지원 필요성도 함께 설명했다.

이에, 조 경제부시장은 중앙부처의 사회복지 정책의 난맥상에 대한 사례를 들기도 하며, 세종시사회복지계가 지속가능한 복지정책을 발굴하고 단합된 모습을 보일 필요가 있다며 세종시사회복지네트워크구축에 깊은 관심을 보였다.

또한 세종시사회복지계의 예산 문제 등과 관련해 복지계의 어려운 예산 상황에 대해 잘 알고 있다며, 세종시의 복지행정정책이 현장의 목소리를 많이 담을 수 있도록 사회복지협의회가 중심이 되어 복지발전을 위해 더 많은 역할을 해 달라는 의견을 내기도 했다.

동행한 이혜윤 사무처장은, 이날 만남은 세종시 초대시의원(행정복지위원)을 지낸 김부유 협의회장의 요청에 따라 이루어졌으며, 조 경제부시장은 오랜 기간 국회에서 정책통으로 근무하며 국정을 다뤄본 전문가답게 해박한 행정에 대한 경험적 지식을 보이면서 사회복지 전반에 대해 막힘없는 지적과 의견을 나누는 매우 진솔하고 유익한 면담이었다고 말했다.

조 경제부시장(50)은 건국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정치외교학교 석사 및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

이해찬 국회의원 보좌관, 국회교섭단체 정책연구위원으로 근무했으며,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정무조정실장을 지내는 등 국정경험이 풍부하고 정치권에 두터운 인맥을 갖고 있다. ​

조 경제부시장은 정책기획 전문가로 이춘희 시장 선거 당시 세종시 발전을 위한 공약을 개발하고 전략을 수립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해왔으며, 이 시장 당선 후 비서실장과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일하며 세종시 현안에 이해도도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을 찾은희귀철새 장다리물떼새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새우난초 개화 소식
국립세종수목원, 검은박쥐꽃 개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희귀특산식물원 네발나비 발견
경칩 앞두고 봄을 알리는 보춘화 개화 눈길
국립세종수목원, 활짝 핀 아프리카튤립나무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