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2021년 행복청 도시계획국 주요 업무 추진계획’ 발표

행복도시, 건설기본계획 재수립으로 2030 도시완성 준비 

2021 행복청 도시계획국 주요 업무 추진계획 발표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은 3월 17일(수), ‘2021년 행복청 도시계획국 주요 업무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2021년 행복청 업무추진 목표인 “국가 균형발전을 선도하는 친환경·스마트도시 건설”을 실현하기 위하여 도시계획국에서 역점 추진할 5대 세부 추진과제를 제시했다.

▲첫번째로, 도시 완성을 준비하기 위해 제도기반을 정비한다.

ㅇ15년 전 최초 수립된 행복도시 건설기본계획을 탄소제로 등 여건변화를 반영하고 지속가능한 도시 운영방안 등을 고려하여 재수립한다.

ㅇ또한, 정부세종청사 등 국가주요기능이 입지한 지역을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하여 예정지역에서 해제되더라도 국가가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관리할 계획이다.

▲두번째로, 자족기능 확충을 위한 산·학·연 혁신생태계를 조성한다.

ㅇ금년 2월 입주확정 된 6개 대학의 차질없는 입주를 위해 공동캠퍼스 건축공사 착공을 금년 내에 추진하며, 공동캠퍼스와 공유대학을 통합한 신도시형 지역혁신캠퍼스 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다.

ㅇ4-2생활권에 교육·연구 융복합 캠퍼스타운을 조성하고 5-2생활권에는 스마트시티와 바이오·의료 산업을 연계한 의료복합단지를 만드는 등, 첨단 산업·의료 생태계를 조성해나간다.

▲세번째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여 스마트시티를 구현한다.

ㅇ 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조성사업을 위하여 스마트서비스 구축·운영계획을 반영한 실시계획을 승인하고 첫 입주대상 주택을 착공하는 한편, 자율주행 로봇택배, AI기반 주거서비스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퍼스트타운을 준공한다.

ㅇ 또한, 행복도시 3차원 공간정보를 가상으로 구현한 디지털트윈 플랫폼을 구축하고, 행복도시 전체에 교통ㆍ방범 정보, 공공와이파이 등 다양한 스마트 편의서비스 제공을 확대할 계획이다.

▲네번째로, 공동체를 활성화하는 정주환경을 구축한다.

ㅇ 주택시장 안정을 위하여 1.3만호 추가 공급계획을 포함한 행복도시 중장기 주택공급계획을 수립하고, 이전기관 주택특별공급제도를 정주여건 개선 등 여건변화를 반영하여 개편한다.

ㅇ 그리고 다양하고 질 좋은 공공임대주택 공급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수변공간과 연계한 테라스주택, 주거와 농장이 결합된 케어팜주택 등 다양한 수요에 맞는 특화주택을 건설할 계획이다.

▲다섯번째로, 광역권 상생협력을 강화하여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한다.

ㅇ대전·세종·충북·충남 충청권 4개 시도와 협력하여 중복된 광역권을 통합하고 범위를 확대함으로써 행복도시 광역계획권을 새로 설정하고, 교통물류·광역시설·문화여가·환경보전 등 부문별 추진계획을 포함한 「행복도시권 광역도시계획」을 공동수립할 예정이다.

ㅇ또한, 4개시도 간 지역균형 뉴딜산업을 위한 신규 상생협력사업을 발굴하고 기존에 제안된 사업과 연계함으로써 협력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김복환 행복청 도시계획국장은 “올해는 행복도시 건설의 완성단계를 시작하는 첫 번째 해로, 15년 전 최초 수립된 건설기본계획을 보완ㆍ발전시켜 행복도시를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도시로 건설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제72주년 인천상륙작전 전승 기념식, 축사하는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포토] 한국 두메부초 꽃의 아름다움
[포토] 법정기념일 사회복지의날 기념 영상
[포토] 77회 광복절, 순국선열 참배하는 대전 서철모 서구청장
국립세종수목원 '크루지아나빅토리아수련' 개화 강렬한 꽃향기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에서 만나는 멸종위기종 새우난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