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멸종위기종 백조, 국립세종수목원에서 포착

멸종위기종 큰고니, 국립세종수목원에서 포착

올해 초에 이어 다시 찾아온 것으로 추정돼

[세종인뉴스 임우연 기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II급 조류인 큰고니가 국립세종수목원에서 포착됐다.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소속 국립세종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지난 29일 큰고니 무리가 수목원 내 양서류관찰원에서 관찰됐다고 밝혔다.

백조라는 이름으로 우리에게 익숙한 큰고니는 몸 전체가 흰 빛을 띄는 대형 조류로, 우리나라에는 11월 하순 무렵에 찾아와 남하하거나 일부 지역에서 월동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립세종수목원 고승훈 주임은 “올해 초에 찾아왔던 큰고니 무리가 다시 찾아온 것으로 보인다.”며 “국립세종수목원이 새들이 매년 찾아오는 장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국립세종수목원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큰고니(사진제공=국립세종수목원)

한편, 큰고니 외에도 흑두루미 등 다양한 겨울 철새들이 수목원을 찾아와 먹이 활동을 하는 등의 모습이 꾸준히 목격되고 있다.

임우연 기자  lms700325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우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포토] 국립세종수목원을 찾은희귀철새 장다리물떼새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새우난초 개화 소식
국립세종수목원, 검은박쥐꽃 개화
[포토] 국립세종수목원, 희귀특산식물원 네발나비 발견
경칩 앞두고 봄을 알리는 보춘화 개화 눈길
국립세종수목원, 활짝 핀 아프리카튤립나무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