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행정 세종브리핑
세종시 KTX세종역 설치 용역 결과, 금남면 발산리 최적지역사 위치 금남 발산리 최적지·조치원역 정차는 경제성 부족

KTX 세종역 B/C 1.06 경제적 타당성 확보ㆍ세종 KTX 운행 촉구 서명에 7.8만 명 참여

인구 증가에 따른 미래 통행량 증가 반영 종전 대비 0.2 상승

서명운동 시민사회 동력 활용 KTX 세종역 신설에 행정력 집중

[세종인뉴스 김근식 기자] 세종시는 14일(목) 기자회견을 통해 고성진 미래전략본부장이 ‘KTX 타당성 검토 용역 및 범시민 서명운동 추진 결과’에 대한 발표를 했다.

고 본부장은 추진배경으로세종시정4기 핵심공약으로 ‘KTX 세종역 설치’와 ‘조치원역 KTX 정차’를 추진해 왔다고 설명했다.

또한 ‘KTX 세종역 설치’와 ‘조치원역 KTX 정차’ 용역 등은 대한민국 미래전략수도이자 국정운영의 중추도시로 성장하고 있는 세종시에 꼭 필요한 핵심기반 시설로, 장차 국회세종의사당과 대통령 제2집무실을 방문할 국민의 교통편의를 위해서도 더는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추진배경을 밝혔다.

언론브리핑을 통해 KTX세종역 설치 용역 결과를 발표하는 고성진 세종시 미래전략본부장(사진제공=세종시)

추진과정에서 세종시는 지난 2월 ‘세종시 KTX 타당성 검토용역’에 착수하였고, 3월부터는 서명운동도 실시했다면서 그 결과 KTX 세종역 신설에 경제성이 충분하며, 이에 대한 시민 열망도 매우 높다는 의미 있는 결과를 도출했다고 말했다.

이어 ‘KTX 세종역 용역 결과’에 대해 다음과 같이 밝혔다.

▲경제성 분석결과 B/C=1.06으로 나왔으며 총사업비는 1,425억원으로 이는 지난번 2020년 용역결과인 0.86보다 0.2가 증가된 수치라며,  B/C가 높아진 것은 거주인구 증가와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여건 변화로 인해 미래의 통행량이 증가하여 국가교통DB(국가교통수요예측)가 개선되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참고로, 국회 세종의사당 및 대통령 제2집무실은 아직 실시계획이 수립되지 않아 금번 교통수요에 반영되지 않았다면서 추후, 계획이 구체화 되는 경우 국책사업에 따른 교통수요가 더욱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역사(驛舍)의 위치는 BRT 및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와의 연계성, 도심 접근성 및 인근 역과의 거리 등 지리적·기술적 요인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2020년 용역 결과와 같이 금남면 발산리 일대가 최적지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곳은 오송역과 공주역에서 각각 22㎞ 떨어진 중간지역으로 교량 위 본선에 역사를 건설하는 방식이라고 밝혔다.

이어서  ‘조치원역 KTX 정차’에 대한 용역 결과도 함께 설명했다.

현재 조치원역을 무정차 통과하는 KTX를 정차시키는 방식으로 경제성을 검토한 결과 B/C가 0.5 미만으로 분석되었으며 또한, 경부선으로 운행중인 KTX를 경부고속선으로 변경 운행하기 위한 ‘평택고속연결선 사업’이 완료되는 2025년부터 KTX가 조치원역을 통과하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결과에 대해 세종시는 부족한 경제성과 향후 열차 미통과 상황을 고려할 때 조치원역 정차보다는 KTX 세종역 설치에 행정력을 집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판단했다면서 KTX조치원 정차는 사실상 진행하지 않겠다는 시의 입장을 나타냈다.

김근식 기자  luckyman2000@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포토
 ‘제4회 세종시 아름다운 정원 경연대회' 선정 정원
[포토] 세종시 최민호 시장, 현충일 기려
[포토뉴스]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 푸른 세종 환경보호
[영상뉴스] 세종TL 소속·연고 장애인 펜싱팀 금 4·동 4 획득
국립세종수목원, ‘아름다운 정원치유, 만병초 품종 특별전
[영상뉴스] ’23 쌍룡훈련, 한미 연합·합동 상륙작전 수행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